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세계 최초 경전 우리의 경전 자유게시판


"천부경은 모든 진리의 모체"
 홍익인간  | 2006·07·03 00:21 | 조회 : 2,859
"천부경은 모든 진리의 모체"



“천부경은 수천년 동안 국가 통치 엘리트 집단의 정치교본이자 민초들의 삶의 교본으로서 전 세계에 찬란한 문화와 문명을 꽃피우게 했지요.

현재 문명 충돌의 중핵을 이루는 유일신 논쟁, 창조론과 진화론 논쟁, 유물론과 유심론 논쟁, 신·인간 이원론 등에 대해 그 어떤 종교적 교의나 언어적 미망에 빠지지 않고 단 81자로 명쾌하게 그 해답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성신여대 최민자(51·정치외교학) 교수가 우리 민족의 3대 경전을 주해한 ‘천부경·삼일신고·참전계경’(모시는 사람들)을 펴내 주목된다. 그동안 이들 경전은 국학이나 재야 사학의 연구 대상으로만 다뤄졌으며, 주류 학계에 속한 학자의 주해서가 나오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최 교수는 영국에서 박사 학위를 받아 국내 강단에서 오랫동안 정치학을 가르쳐 왔지만, 주변에서 ‘평화주의자’ 내지 ‘생태환경주의자’로 알려져 있다.

그는 장보고 대사의 해외 거점이었던 중국 산둥성에 ‘장보고 기념탑’을 건립하는가 하면, 민간인 신분으로 유엔평화센터(UNWPC) 건립 위원장을 맡아 북한·중국·러시아 3국의 접경지역인 두만강 하구 일원 2억여평을 환경생태지역으로 묶어 동북아시대의 세계평화 중심지로 탈바꿈시킬 초대형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한마디로 여걸이다.

천부경에 주해를 달기로 결심한 것은 지난해 9월. 총 904쪽짜리 방대한 ‘천부경…’ 주해서는 5개월여 만에 완결됐다. 그럼에도 구절구절마다 독창적 번역 솜씨를 보이는 데다 학제적으로 펼쳐내는 해설이 명징해 관계자들을 놀라게 하고 있다.

천부경은 우리 민족을 교화하기 위해 9000여년 전 상고시대에 나온 교훈 경전으로서 내용이 81자로 압축돼 있으며, 태백산에 있는 단군전비를 통일신라시대 석학인 최치원(857∼?)이 당시 한문으로 옮겨놓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그는 이 책에서 ‘집일함삼(執一含三)’과 ‘회삼귀일(會三歸一)’을 뜻하는 일즉삼(一卽多)·삼즉일(多卽一)의 원리에 기초한 천부경의 천·지·인 삼신일체 사상이 유일신 논쟁을 해소할 만한 난공불락의 논리구조와 ‘천지본음(天地本音)’을 담고 있음을 밝히고 있다.

“불교의 삼신불이나 기독교의 삼위일체는 천부경·삼일신고·참전계경의 중핵을 이루는 천·지·인 삼신 일체의 가르침과 그 내용이 같은 것이지요.”

최 교수는 정치, 사회, 과학, 역경, 양자역학, 천문지리, 각 종교 경전 등 수백권의 문헌을 참고하며 주해를 쓰기 시작했다. 그는 먼저 원문을 번역하고 자신이 이해한 방식으로 이를 해설했으며, 원문 번역에 주해를 붙이고 각주에서 해당 경전들과 비교 분석해 놓았다.

천부경을 좀더 자세히 설명하고 의인화해 놓은 것이 360자의 ‘삼일신고’요 ‘참전계경’인데, 최 교수는 ‘삼일신고’의 중핵을 이루는 구절도 정치하게 해석해 놓고 있다.

“천부경은 단순히 우리 민족 고유 경전이 아니라 모든 종교와 진리의 모체가 되는 인류의 경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 교수는 지구과학도 3차원, 4차원의 경계를 넘어서기 위해서도 천부경에서 그 비밀의 열쇠를 찾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진리는 모두 하나로 통한다”는 그는 전 세계 종교 통합의 열쇠가 천부경의 논리 구조에 담겨 있다고 주장했다.

종교는 꼭 필요한 과정이었으나, 다시 ‘이름 없는 곳’으로 돌아간다는 것. 그는 구태여 이름을 달자면 ‘하나’라고 강조했다. “지구상의 위기는 인식의 위기입니다. 이 위기를 청산하려면 인식의 확장과 전환이 필요합니다.”

조만간 현재 초빙교수를 맡고 있는 중국 옌볜대로 돌아가 유엔세계평화센터를 건립하는 일에 박차를 가할 예정인 최 교수는 “제 책을 보고 논쟁이나 공개토론을 벌이자면 기꺼이 응하겠습니다”고 잘라말했다. <펌>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65   [역사속의 미스터리]천부경 - 퍼온글 2  성미경 05·08·12 2599
64    (사)천부경연구원의 2016년 천부경 특강 동영상  알자고 16·11·18 1190
63  (천부경 한울소리중) 청태조 누르하치 건국 비문이 증명하는 진본 천부경의 진실  성미경 12·05·09 3425
62  (최초공개)1904년 삼일신고 초간본  성미경 12·03·31 2808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2  관리자 12·07·14 2261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073
59  [조홍근의 천부역사태학원] 천부경 1강 "천부경의 역원리적 해석"  알자고 20·10·29 345
58  [조홍근의 천부역사태학원] 하늘, 하늘님이란 - 삼일신고 천훈  알자고 20·10·29 364
57  [참한역사신문] 백두산 대리석본 발굴을 계기로 본 천부경(天符經)(1)  알자고 20·08·24 240
56  [참한역사신문] 백두산 대리석본 발굴을 계기로 본 천부경(天符經)(2)  알자고 20·08·24 204
55  [참한역사신문] 천부경과 파생 역(易)의 원리1 _ 역의 기본원리  알자고 20·08·24 170
54  [참한역사신문] 천부경과 파생 역(易)의 원리2 _ 무극과 유극· 태극·삼태극  알자고 20·08·24 205
53  [참한역사신문] 천부경과 파생 역(易)의 원리3 _ 음양중 삼태극의 역원리에서 도출되는 역 "사상四象·四相/오행五行/육합六合"  알자고 20·08·24 165
52  [참한역사신문] 천부경과 파생 역(易)의 원리4 _ 음양중 삼태극의 역원리에서 도출되는 역 "칠성七星, 팔괘八卦, 구궁九宮"  알자고 20·08·24 232
51  [홍익TV] 송부웅 한단민족 - 천부경과 삼일신고, 참전계경 1~4  알자고 20·10·29 322
 "천부경은 모든 진리의 모체"  홍익인간 06·07·03 2859
49  고운 최치원선생의 천부경 해석  운영자1 05·09·06 2395
48  농은천부경 일요시사에 난 신문기사 1  성미경 05·09·12 3148
47  농은천부경과 기존천부경과의 차이점  성미경 05·09·12 3407
46  다시 써 본 천부경 해설 1  김홍선 07·05·09 3286
45  다운로드 경전방 천부경 메뉴에 자료 올렸습니다...^^  성미경 11·08·22 2488
1234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