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밝달나무숲 자유게시판


'식민지역사박물관' 건립기금 모금에 일본시민·단체 1억 원 후원
 tlstkdrn  | 2017·12·18 11:54 | 조회 : 340
                                               '식민지역사박물관' 건립기금 모금에 일본시민·단체 1억 원 후원

  2018년 3월 개관 예정인 일제강점기 침탈의 역사를 알리기 위한 '식민지역사박물관' 건립에 일본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1억원이 넘는 후원금을 보내왔다. 당초 계획보다 2배가 넘는 금액이라는 점에서도 의미가 크다.
   식민지역사박물관 건립은 민족문제연구소(민문연)가 지난 2011년 건립위원회를 발족해 추진해 온 것으로 서울 용산구 효창원 인근 지하1층 지상 5층 규모 건물에 들어설 예정이다.
   11월 30일 민족문제연구소(민문연)에 따르면 식민지역사박물관 건립기금 총 55억원 중 일본 시민 약 800명과 10개 단체가 모금한 금액이 1억여원을 넘어섰다.
   일본 시민들의 후원은 2년 전부터 이어져왔다. 이들은 지난 2015년 11월 '식민지역사박물관과 일본을 잇는 모임'을 발족하고 일본 각지에서 건립 기금을 모금했다. 당초 모임은 약 5000만원 모금을 목표로 했었다. 모금에는 재한군인군속재판의 요구를 실현하는 모임, 조선인강제노동피해자 보상입법을 추진하는 일한공동행동 등 14개 일본 시민단체도 함께했다.
   식민지역사박물관과 일본을 잇는 모임은 안자코 유카 리쓰메이칸대학 교수, 우쓰미 아이코 게이센여학원대학 명예교수, 서승 리쓰메이칸대학 명예교수, 히구치 유이치 고려박물관 이사, 히다 유이치 강제동원진상규명네트워크 대표 등 5명이 공동대표 직책을 맡아 발족했다.
   모임 사무국장을 맡고 있는 야노 히데키는 일본 지방공무원 출신으로 1990년대부터 위안부 문제를 일본 사회에 알리고 지원하는 활동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박물관 건립 기금 모금 외에도 박물관에 전시될 각종 자료도 기증해왔다.
   민문연 관계자는 "식민지역사박물관이기도 하지만 이곳에 동아시아 인권 강화 등을 추구해온 시민운동의 역사도 함께 담아보려고 한다"며 "일본 시민들도 이런 취지에 공감해 적극적으로 건립기금 모금에 참여해줬다"고 밝혔다.
   민문연은 건립기금 총 55억원 중 37억여원을 확보한 상태다. 나머지 18억원은 박물관 건립을 위해 모금을 이어가고 있다. 민문연은 12월에 박물관이 들어서는 건물로 사무실을 이전한 뒤 리모델링을 거쳐 내년 3월에 박물관을 개관할 계획이다.
                                                                              <참고문헌>
   1. 한재준, “'식민지역사박물관' 건립에 일본시민·단체 1억 원 후원”, 뉴스1, 2017.11.30일자.  


알자고
참으로 조심스러운 박물관입니다...기본적 취지는 좋으나 조금의 방심으로 기본 취지가 바뀌어 식민의 정당화를 부추기는 상징물로 전락되지 않기를 바랍니다...우리는 자발적으로 식민지가 되지 않았습니다...그러나 이러한 식민화된 조선사회를 보여준다면 그것이 당연성으로 비춰질 우려가 크기에 구비될 전시물이 어떤 전시물들로 이뤄질지는 모르겠으나 식민이 시작된 경위와 우리가 지향되어야 할 결론을 명확히 한 전시물들이 비중을 많이 차지해야 할 것입니다...그렇지 않고 일본의 만행이나 식민사회의 어두운 면모만 들어난 자료들이 주류를 이룬다면 이건 우리들 잠재의식에 식민사관이 자리잡게 됩니다...배고픈 아이에게 떡을 주는 이유를 잘 헤아려 가늠될 박물관입니다...일본이 이씨조선을 어떻게 식민화하였는지 잘 가늠해야 할 것입니다.

17·12·19 17:00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962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104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946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1  알자고 15·02·06 1011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164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603
공지  단군전의 연혁과 현황  관리자 13·07·27 3348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632
공지  단군성전과 단군문화 유적을 찾습니다. 2  관리자 06·08·24 4576
1525  해방 직후 신탁통치에 좌우 분열  tlstkdrn 19·03·23 13
1524  故김윤식 교수 유족, 일평생 문학으로 얻은 전 재산 30억 원 기증  tlstkdrn 19·03·23 15
1523  존 던칸 미국 UCLA 한국학연구소장의 충격적인 증언  tlstkdrn 19·03·22 24
1522   성리학 이외의 학문은 이단이다.  tlstkdrn 19·03·20 26
1521  괴산장터 3.19 만세운동 100주년을 맞아 재현  tlstkdrn 19·03·20 21
1520  생애주기별로 죽음학습이 필요한 이유  tlstkdrn 19·03·20 21
1519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과정  tlstkdrn 19·03·19 19
1518   '예천 출신 문화애국자' 故 정조문 선생  tlstkdrn 19·03·19 22
1517   3.8민주의거 국가 기념일 지정 이후 남은 과제  tlstkdrn 19·03·19 21
1516  몽양 여운영의 좌우합작 통일국가론의 실체  tlstkdrn 19·03·19 19
1515  민족 울분 표현한 시대의 흥행작 ‘아리랑’ 영화  tlstkdrn 19·03·18 13
1514  민주화 운동의 대부 문동환 목사 별세  tlstkdrn 19·03·18 14
1513  <특별기고> 3.8민주의거 제59주년 제1회 국가기념행사 성공적 개최  tlstkdrn 19·03·16 19
1512  박현채의 민족경제론  tlstkdrn 19·03·16 20
1511  논어의 저자 공자는 일평생 끊임없이 노력하는 열정적인 인간이었다.  tlstkdrn 19·03·16 19
1510   백두대간 홍보대사로 활약한 데이비드 메이슨 동양철학자  tlstkdrn 19·03·16 17
1509  한국인보다 한국 산을 더 사랑한 데이비드 메이슨의 산신 이야기  tlstkdrn 19·03·16 17
1508  국가보훈처 좌익 운동 298명 포함 2만4737명 재심사  tlstkdrn 19·03·15 25
1507  소설가 황석영, '해 질 무렵'으로 2019 맨부커상 1차 후보 올라  tlstkdrn 19·03·15 21
1506   유관순 열사는 일상이 독립운동이었다  tlstkdrn 19·03·13 28
1505  유관순 열사와 만세운동  tlstkdrn 19·03·13 27
1504   제자리 못 잡은 3·1운동 역사적 평가  tlstkdrn 19·03·13 25
1503  통계로 한 눈에 보는 대전시정  tlstkdrn 19·03·13 21
1502  이념 대립으로 사분오열된 해방공간에서 자유주의 설파한 이승만  tlstkdrn 19·03·09 36
1234567891047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