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밝달나무숲 자유게시판


한국의 웰빙지수 23개국 중 꼴찌
 tlstkdrn  | 2018·07·11 16:13 | 조회 : 79
 FILE 
  • 한국의_웰빙지수_23개국_중_꼴찌(한국경제신문,_2018.7.11일자).hwp (64.0 KB), Down : 1
  • 한국의 웰빙지수 23개국 중 꼴찌

      삶의 질에 대한 한국 국민들의 인식이 국제적으로 최하위 수준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미국과 유럽 선진국뿐 아니라 나이지리아와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아프리카 국가에 비해서도 낮았다. 
       라이나생명의 모기업인 시그나그룹은 한국을 포함해 23개국에서 조사한 ‘시그나 360˚웰빙지수’(이하 웰빙지수)를 10일 발표했다. 이 지수는 신체건강, 사회관계, 가족, 재정상황, 직장 등 5개 부문 설문을 토대로 산출됐다. 한국, 미국, 영국, 프랑스, 스페인, 독일, 브라질, 멕시코, 중국, 인도,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23개국에서 만 18세 이상 성인 1만4467명을 대상으로 지난 2~3월 설문조사를 벌였다. 한국에선 성인 1000명이 응답했다.  
       조사 결과 한국의 웰빙지수는 51.7점으로 23개국 중 가장 낮았다. 22위인 홍콩(56.8점)과 차이가 컸다. 재정상황(개인 재무) 인식이 43.4점으로 다른 분야보다 매우 낮았고, 사회관계(51.7점)와 신체건강(52.3점) 부문도 낮았다. 국가별로는 터키(57.3점), 대만(57.2점), 홍콩 등이 하위권이었다. 한국은 13개국을 대상으로 한 지난해 조사에서도 최하위였다.
        한국 응답자가 답한 점수를 연령대별로 보면 35~49세 51.7점, 50세 이상 54.2점, 18~34세  54.8점 등이었다. 시그나그룹은 “부모, 자녀, 배우자 돌봄과 재정적 뒷받침 항목에서 긍정적인 응답률이 지난해보다 크게 낮아졌다”며 “30~40대가 부모 부양과 자녀 양육 부담이 커져서 심리적·재정적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35~49세 응답자들은 ‘나이 들어 나를 돌봐줄 사람을 꼽으라’는 질문에 배우자(50%)를 언급하거나 ‘아무도 없다’(26%)고 답했다. 자녀는 7%뿐이었다. 이어 도우미(6%), 의료시설(4%), 친구(3%) 순이었다. 최근 스트레스를 받았거나 받고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한국이 97%로 23개국(평균 86%) 중 가장 높았다. 스트레스 원인은 일(40%), 돈 문제(33%), 가족(13%) 순으로 나타났다.
                                                               <참고문헌>
       1. 강경민, “갈 길 먼 '한국의 웰빙지수', 한국경제신문, 2018.7.11.일자. A2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899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033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882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1  알자고 15·02·06 950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095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522
    공지  단군전의 연혁과 현황  관리자 13·07·27 3237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566
    공지  단군성전과 단군문화 유적을 찾습니다. 2  관리자 06·08·24 4485
    1447  일반 대중과 소통하고 위로하며 지혜를 선사한 김형석 박사   tlstkdrn 19·01·21 4
    1446   3.1독립운동 100주년 맞아 항일독립운동가 수형자 명부 전수조사  tlstkdrn 19·01·18 14
    1445  사회경제학자 백남운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19·01·14 23
    1444   한국계 미국인 이론물리학자 이휘소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19·01·14 22
    1443   우리나라 최초의 화학박사, 이태규 선생 이야기  tlstkdrn 19·01·14 21
    1442  문재인 대통령 신년사 비판  tlstkdrn 19·01·12 27
    1441  적폐청산을 한다면서도 친일 인사 서훈 취소에 소극적인 문재인정부  tlstkdrn 19·01·11 20
    1440  2019 기해년 황금돼지의 해에 고찰해 본 돼지의 문화사  tlstkdrn 19·01·11 23
    1439   식민사학 극복을 위한 김용섭의 조선농업사 연구 업적  tlstkdrn 19·01·11 21
    1438  석정의4월중,첫단락 ,으아아아아아아앗! . ..  수희 19·01·10 26
    1437  러시아 연해주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과 이상설 선생  tlstkdrn 19·01·10 23
    1436   3·1독립만세운동 100년, 상해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여  tlstkdrn 19·01·05 28
    1435  국가보훈처에서 독립유공자로 서훈받지 못하는 한암당 이유립 선생의 서글픈 사연  tlstkdrn 19·01·05 31
    1434  전국 3곳에 마련된 조정래 문학관 투어  tlstkdrn 19·01·05 28
    1433  외국인이 보고 느낀 3.1항일독립만세운동  tlstkdrn 19·01·02 38
    1432  송구영신 인사  tlstkdrn 18·12·31 47
    1431   항일독립운동가 이회영 선생의 사모님인 이은숙 여사의 숭고한 삶  tlstkdrn 18·12·31 37
    1430   뮤지션 최초 노벨문학상 수상한 밥 딜런 비하인드 스토리  tlstkdrn 18·12·29 35
    1429   2018년 한국 문학계 결산  tlstkdrn 18·12·28 37
    1428  국세청, 2018 국세통계연보 발간  tlstkdrn 18·12·28 38
    1427  홀로 아리랑  tlstkdrn 18·12·27 43
    1426  사람은 누구나 죽는다. 모든 것이 허무하다  tlstkdrn 18·12·27 43
    1425   우암 송시열에 의해 사문난적으로 몰린 박세당의 학문세계  tlstkdrn 18·12·27 38
    1424  김일성 이야기  tlstkdrn 18·12·22 42
    1234567891045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