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밝달나무숲 자유게시판


교보생명 창립자 대산(大山) 신용호 선생
 tlstkdrn  | 2018·12·06 14:22 | 조회 : 54
                                             교보생명 창립자  대산(大山) 신용호 선생

   생명보험 외길 인생을 걸으며 ‘보험의 선구자’로 불려온 대산(大山) 신용호 교보생명 창립자(1917~2003)의 삶을 관통하는 열쇳말은 ‘참사람 육성’이다. 이력서의 최종 학력란에 ‘배우면서 일하고 일하면서 배운다’라고 썼던 대산에겐 만나는 모든 사람이 스승이고, 보고 듣는 모든 것이 배움의 대상이었다. 독립운동가 집안에서 태어나 일제강점기를 거쳐 6·25전쟁까지 겪는 치열한 삶 속에서 그가 키운 것은 ‘국민 교육’에 대한 열정이었다.
    대산은 1917년 전남 영암 독립운동가 집안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에는 병약해 초등학교 문턱도 넘지 못했다. 대신 책으로 배움에 대한 열망을 채웠다. 독서는 세상을 바라보는 눈을 키워줬다. 책을 읽을수록 사회와 현실을 제대로 알게 됐고 민족의 장래를 걱정하며 생각의 크기를 넓혀갔다.
    스무 살이 되던 해 대산은 큰 꿈을 품고 만주행 기차에 몸을 실었다. 중국 다롄, 베이징 등지에서 사업을 펼치면서 이육사 등 애국지사와 교류하며 민족기업가로 활약했다. 그런 과정에서 나라 발전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수한 인적 자원을 키워내고 민족자본을 형성해 경제 자립의 기반을 구축하는 길밖에 없다는 생각이 깊이 자리 잡았다.
    해방 후 귀국한 대산은 6·25전쟁으로 피폐해진 조국의 현실을 안타까워했다. ‘교육이 민족의 미래다’라는 믿음으로 교육보험사업에 뛰어들 결심을 했다. 연구 끝에 생명보험의 원리와 교육을 접목한 ‘교육보험’ 제도를 창안하고 교육보험회사 설립을 추진했다.
    만주에서 생각했던 것처럼 창립이념은 국민교육 진흥과 민족자본 형성으로 정했다. 교육을 통해 국가의 미래를 이끌어갈 인재를 키우고, 보험을 통해 자립경제의 바탕이 될 자본을 형성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사명도 생명보험이 아니라 대한교육보험으로 결정했다. 당국이 새로운 보험회사 설립을 꺼리자 대산은 당시 김현철 재무부 장관 집 앞에서 반년을 기다리며 설득했다. 1958년 8월7일 서울 종로의 작은 사무실에서 대한교육보험주식회사의 역사가 시작됐다. 창립과 함께 ‘진학보험’이라는 이름으로 교육보험을 출시했다. 세계 어느 나라에도 없는 독창적인 보험상품이었다. 매일 담배 한 갑 살 돈만 아끼면 자녀를 대학에 보낼 수 있다는 희망을 안겨주면서 큰 인기를 끌었다. 이 상품 출시 이후 30년간 약 300만 명의 학생이 학자금을 받아 학업을 이어갈 수 있었다. 이 인재들이 1960년 이후 한국 경제개발 시대의 주역으로 활약했다.
   “오늘 이 개업식이 초라하다고 서글퍼하지 맙시다. 선진국에서도 보험회사가 자리를 잡기까지 보통 50년이 걸립니다. 본인은 그 절반인 25년 이내에 우리 회사를 세계적인 회사로 만들겠습니다. 그리고 서울의 제일 좋은 자리에 제일 좋은 사옥을 짓겠습니다.”
   대한교육보험 개업식에서 대산이 한 말이다. 교육보험의 인기에 힘입어 회사는 창립 9년 만에 업계 정상에 올랐다. 이후로도 보험업계 ‘최초’의 기록을 이어갔다. 1977년 국내 최초로 종업원퇴직적립보험을 개발해 퇴직연금시장을 선도했다. 1980년 국내 최초로 개발한 암보험으로 본격적인 보장성보험 시대의 막을 열었다. 서울 종로1가에 광화문의 랜드마크 교보빌딩을 세운 것은 1980년이다. ‘서울 제일 좋은 자리에 제일 좋은 사옥을 짓겠다’는 약속을 지킨 것이다.
    업계 최초 순보험료식 책임준비금 100% 적립, 계약자 이익배당 등을 하면서 한국 보험산업의 견인차 역할도 했다. 한국 보험산업을 세계 8위권으로 성장시키는 데 크게 기여한 인물로 평가받았다. 세계적으로도 공로를 인정받아 1983년 세계보험협회(IIS)로부터 보험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세계보험대상’을 한국인 최초로 수상했다. 1996년에는 ‘세계 보험 명예의 전당’에 헌정됐다. 1997년 세계보험협회는 그의 공적을 기리기 위해 ‘신용호세계보험학술대상’을 제정했다. 한국인 이름으로 세계 보험학자에게 수여하는 유일한 상이다.
    ‘국민교육’을 실행한 대산의 다른 한 축은 지식문화기업인 교보문고다. 어린 시절 학교를 못 가면서도 독서에 열심이던 대산이기에 책의 힘을 잘 알았다. 그에게 책은 스승이자 인생의 나침반이었다. ‘사람은 책을 만들고 책은 사람을 만든다’는 대산의 신념은 국내 최대 서점 ‘교보문고’의 설립으로 연결됐다.
   광화문 교보생명빌딩 지하 1층, 금싸라기 땅에 돈도 안 되는 서점을 들이겠다고 했을 때 임직원은 일제히 반대했다. 이에 대산은 말했다. “사통팔달 제일의 목에 청소년을 위한 멍석을 깔아줍시다. 와서 사람과 만나고, 책과 만나고, 지혜와 만나고, 희망과 만나게 합시다. 책을 읽은 청소년들이 작가, 대학교수, 사업가, 대통령이 되고 노벨상도 탄다면 그 이상 나라를 위하는 일이 어디 있으며, 얼마나 보람 있는 사업입니까.”
   교보문고는 1981년 6월 문을 열었다. 서가 길이가 무려 24.7㎞에 달한 교보문고는 개장과 동시에 명소가 됐다. 개점 후에도 대산은 틈만 나면 교보문고를 돌아봤다. 교보문고는 현재 전국 34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종이책 유통 1위 회사를 뛰어넘어 온라인과 디지털 콘텐츠 시장을 포괄한 지식문화기업으로 성장했다. 대산의 바람대로 누구나 원하는 책을 마음껏 볼 수 있는 지식과 문화의 광장이자 평생교육의 장이 된 것이다.
                                                           <참고문헌>
    1. 윤정현, "'교육이 민족의 미래다'…일생 국민교육에 헌신했던 大山 신용호", 한국경제신문, 2018.12.6일자. c2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979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125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964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1  알자고 15·02·06 1029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182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623
공지  단군전의 연혁과 현황  관리자 13·07·27 3371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652
공지  단군성전과 단군문화 유적을 찾습니다. 2  관리자 06·08·24 4600
1556  1894 일본조선침략 사료 발굴   tlstkdrn 19·04·24 10
1555  이승만의 두 얼굴, 건국의 아버지·독재정치인  tlstkdrn 19·04·22 9
1554  사단법인 단군정맥이 대전 중구문화원에서 제4259주년 어천대제 엄숙히 봉행  tlstkdrn 19·04·21 17
1553  여성주의 문학의 선구자 버지니아 울프  tlstkdrn 19·04·19 16
1552  파도에 맞서 7조 그룹 일군 캡틴 김재철 이야기  tlstkdrn 19·04·17 19
1551  불과 1시간만에 노트르담 대성당 첨탑 붕괴, 세계가 탄식  tlstkdrn 19·04·17 19
1550  조선 중기 천재 여류시인 허난설헌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19·04·16 19
1549   한강 ‘채식주의자’의 사회학적 비평  tlstkdrn 19·04·15 15
1548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 대전 송촌교회 주최 김형석 초청강연 참석  tlstkdrn 19·04·14 26
1547  임시정부 수립 의의와 성과  tlstkdrn 19·04·13 18
1546   천안시, 석오 이동녕 선생 재조명사업 본격 추진  tlstkdrn 19·04·10 25
1545   1871년 조선은 쇄국, 일본은 개국  tlstkdrn 19·04·10 23
1544  臨政 헌법이 세계 최초로 민주공화정 명기  tlstkdrn 19·04·10 24
1543   임혁백의 비동시성의 동시성 이론  tlstkdrn 19·04·10 19
1542   손에 칼 대신 항일의 붓 쥔 서화가 김진우  tlstkdrn 19·04·10 19
1541  중도 사학자 김성칠이 일기로 기록한 한국전쟁  tlstkdrn 19·04·10 22
1540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 문학평론집『한국 노벨문학상 수상조건 심층탐구』발간 화제 1  tlstkdrn 19·04·08 49
1539  유관순 열사 사촌올케 노마리아 애국활동  tlstkdrn 19·04·07 27
1538  신동엽 시인 50주기를 기념하며  tlstkdrn 19·04·04 34
1537  1억 한글 공동체의 필요성  tlstkdrn 19·04·04 30
1536  충남 보령 출신의 소설가 김성동 이야기  tlstkdrn 19·04·02 40
1535  <특별기고> 기미년 4.1일 아우내장터 독립만세운동 100주년을 경축하며  tlstkdrn 19·04·02 31
1534   문학평론가 방민호의 강릉 나들이  tlstkdrn 19·04·02 33
1533  대한민국의 국가주의 경제체제의 구조화  tlstkdrn 19·04·02 24
1234567891048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