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신상구님의 밝달나무숲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 2012·07·14 17:17 | 조회 : 2,866

왜 민족사관인가?


안녕하세요.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 관리자입니다.
아울러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와 인연되어 함께함을 감사드리며 또한 축하드립니다.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를 2005년 본격적인 시작으로 부터 관리자로서 지금껏 운영을 해 오면서, 홈페이지 타이틀을 왜 민족사관으로 하였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습니다.
자칫 국수주의나 민족주의로 비춰질 수도 있는데 굳이 민족사관으로 가는 이유가 무엇이냐는 질문들이었습니다.
홈페이지를 열면서 홈페이지의 기본 취지를 공지를 했어야 했는데, 늦은감이 적지않네요.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는 한마디로 우리 민족의 관점으로 역사를 바라보자는 취지입니다.
아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지금 우리나라는 교육환경을 비롯하여 다방면으로 민족의 관점으로 바라볼 아무런 개념자체가 없습니다.
지금 우리가 형성하고 있는 민족이라는 개념은 조선시대 유교적 관점과 고려의 불교적 사관에 머물러 있습니다.
잘 가봐야 고구려까지가 한계인데, 거기까지 가봐야 仙의 개념 까지입니다.
따라서 현재 우리라고 알고있는 대한민국의 정서는 다분히 유불선이 합쳐진 형태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전부인줄 알고있는 유불선 조차도 우리의 선조, 정확하게는 배달나라 환웅, 좀더 시계를 넓히면 환국의 환인시대의 한사상에서 비롯되었음을 알아야 합니다.

지금 세태를 볼 때 아무리 외세에 의해 수없이 밟혀온 결과라지만, 우리 스스로가 우리 정신에 너무 등한시했음은 우리 스스로가 인지해야 할 중요한 싯점이 아닐수 없습니다.
똥인지 된장인지 모르는 어리석은 짖거리는 더이상은 안된다는 것입니다.
따라서 종교, 철학, 예술, 문화의 뿌리가 한에서 나왔음을 인지해야 될 시기임으로 민족사관 홈페이지는 그것을 알리고자 하는 것입니다.

예수의 사랑도 부처의 자비도 공자의 예도 더이상 인류의 의식을 변화시키지 못하고 있습니다.
달리 해석하면 지금 우리에게 홍익인간 만큼 절실한 것이 또 있을까요.
모두가 상생하는 이화세계 만큼 이 세상을 아우를수 있는 철학이 과연 있을까요.
가만히 생각해 보십시오.
과연 홍익인간 철학이 우리 민족의 철학지만, 우리 민족의 철학으로만 국한 된 철학일까요.
홍익인간이 되면 이화세계는 저절로 되는 것입니다.
홍익인간 이화세계의 철학은 예수의 사랑, 부처의 자비, 공자의 예, 이 모두를 함축하고 있습니다.
홍익인간이라면 위의 세가지는 자연적으로 구비되는 것이란 말입니다.

그래서 우리가 우리를 알고 민족사관을 가져야함은 말빵구 꽤나 끼는 사람들이 주창하는 세계평화를 현실화 시킬 수 있는 기본 개념이기에 민족사관을 내세우고 가는 것입니다.
민족사관이 우리 민족에게만 국한된 사관이 아니기에 말입니다.
우리가 살 길이기에 알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2012년 7월14일 민족사관홈페이지 알자고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835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866
1781  추경 벌써 60조, 나랏빚 반년새 100조 늘어   tlstkdrn 20·06·05 1
1780  독립운동가 김창숙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20·06·04 5
1779  청주 흥덕사에서 세계 최초 금속활자로 찍은 직지의 행방은?  tlstkdrn 20·06·03 2
1778  군자와 소인의 차이  tlstkdrn 20·06·03 2
1777  인조반정공신 김자점의 파란만장한 인생  tlstkdrn 20·06·02 3
1776   미국 정신과 의사인 조지 베일런트의 행복론  tlstkdrn 20·06·02 6
1775  사랑 있는 교육이 세상을 바꾼다  tlstkdrn 20·06·02 11
1774  서산대사 휴정 스님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20·05·31 11
1773   대전 천동 선학원 사찰 심광사  tlstkdrn 20·05·31 16
1772  용성 백상규 스님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20·05·31 13
1771  전국 사찰 2만여곳서 부처님 오신날 법요식 일제히 봉행  tlstkdrn 20·05·30 11
1770   신도시는 구도심 재생과 연계해 개발해야  tlstkdrn 20·05·30 12
1769  4대째 붓 제작하는 대전 백제필방 이야기  tlstkdrn 20·05·30 11
1768   강한 자는 역사를 고쳐쓴다.  tlstkdrn 20·05·29 11
1767  90년 역사의 전남 해남 해창주조장 간판  tlstkdrn 20·05·28 12
1766   4차산업혁명에 걸맞는 갑천 도시재생사업  tlstkdrn 20·05·28 14
1765  한일관계 연구 권위자 최서면 옹 타계를 슬퍼하며  tlstkdrn 20·05·28 10
1764   1960년대와 1970년대의 순수문학과 참여문학 논쟁  tlstkdrn 20·05·26 16
1763  2018년 한국 직업 정보 보고서  tlstkdrn 20·05·26 15
1234567891085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