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밝달나무숲 자유게시판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 2012·07·14 17:17 | 조회 : 2,571

왜 민족사관인가?


안녕하세요.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 관리자입니다.
아울러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와 인연되어 함께함을 감사드리며 또한 축하드립니다.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를 2005년 본격적인 시작으로 부터 관리자로서 지금껏 운영을 해 오면서, 홈페이지 타이틀을 왜 민족사관으로 하였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습니다.
자칫 국수주의나 민족주의로 비춰질 수도 있는데 굳이 민족사관으로 가는 이유가 무엇이냐는 질문들이었습니다.
홈페이지를 열면서 홈페이지의 기본 취지를 공지를 했어야 했는데, 늦은감이 적지않네요.

민족사관 홈페이지 알자고는 한마디로 우리 민족의 관점으로 역사를 바라보자는 취지입니다.
아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지금 우리나라는 교육환경을 비롯하여 다방면으로 민족의 관점으로 바라볼 아무런 개념자체가 없습니다.
지금 우리가 형성하고 있는 민족이라는 개념은 조선시대 유교적 관점과 고려의 불교적 사관에 머물러 있습니다.
잘 가봐야 고구려까지가 한계인데, 거기까지 가봐야 仙의 개념 까지입니다.
따라서 현재 우리라고 알고있는 대한민국의 정서는 다분히 유불선이 합쳐진 형태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전부인줄 알고있는 유불선 조차도 우리의 선조, 정확하게는 배달나라 환웅, 좀더 시계를 넓히면 환국의 환인시대의 한사상에서 비롯되었음을 알아야 합니다.

지금 세태를 볼 때 아무리 외세에 의해 수없이 밟혀온 결과라지만, 우리 스스로가 우리 정신에 너무 등한시했음은 우리 스스로가 인지해야 할 중요한 싯점이 아닐수 없습니다.
똥인지 된장인지 모르는 어리석은 짖거리는 더이상은 안된다는 것입니다.
따라서 종교, 철학, 예술, 문화의 뿌리가 한에서 나왔음을 인지해야 될 시기임으로 민족사관 홈페이지는 그것을 알리고자 하는 것입니다.

예수의 사랑도 부처의 자비도 공자의 예도 더이상 인류의 의식을 변화시키지 못하고 있습니다.
달리 해석하면 지금 우리에게 홍익인간 만큼 절실한 것이 또 있을까요.
모두가 상생하는 이화세계 만큼 이 세상을 아우를수 있는 철학이 과연 있을까요.
가만히 생각해 보십시오.
과연 홍익인간 철학이 우리 민족의 철학지만, 우리 민족의 철학으로만 국한 된 철학일까요.
홍익인간이 되면 이화세계는 저절로 되는 것입니다.
홍익인간 이화세계의 철학은 예수의 사랑, 부처의 자비, 공자의 예, 이 모두를 함축하고 있습니다.
홍익인간이라면 위의 세가지는 자연적으로 구비되는 것이란 말입니다.

그래서 우리가 우리를 알고 민족사관을 가져야함은 말빵구 꽤나 끼는 사람들이 주창하는 세계평화를 현실화 시킬 수 있는 기본 개념이기에 민족사관을 내세우고 가는 것입니다.
민족사관이 우리 민족에게만 국한된 사관이 아니기에 말입니다.
우리가 살 길이기에 알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2012년 7월14일 민족사관홈페이지 알자고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903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039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887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1  알자고 15·02·06 954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101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532
공지  단군전의 연혁과 현황  관리자 13·07·27 3245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571
공지  단군성전과 단군문화 유적을 찾습니다. 2  관리자 06·08·24 4494
1447  일반 대중과 소통하고 위로하며 지혜를 선사한 김형석 박사  tlstkdrn 19·01·21 16
1446   3.1독립운동 100주년 맞아 항일독립운동가 수형자 명부 전수조사  tlstkdrn 19·01·18 23
1445  사회경제학자 백남운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19·01·14 33
1444   한국계 미국인 이론물리학자 이휘소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19·01·14 28
1443   우리나라 최초의 화학박사, 이태규 선생 이야기  tlstkdrn 19·01·14 28
1442  문재인 대통령 신년사 비판  tlstkdrn 19·01·12 34
1441  적폐청산을 한다면서도 친일 인사 서훈 취소에 소극적인 문재인정부  tlstkdrn 19·01·11 27
1440  2019 기해년 황금돼지의 해에 고찰해 본 돼지의 문화사  tlstkdrn 19·01·11 32
1439   식민사학 극복을 위한 김용섭의 조선농업사 연구 업적  tlstkdrn 19·01·11 30
1438  석정의4월중,첫단락 ,으아아아아아아앗! . ..  수희 19·01·10 37
1437  러시아 연해주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과 이상설 선생  tlstkdrn 19·01·10 32
1436   3·1독립만세운동 100년, 상해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여  tlstkdrn 19·01·05 36
1435  국가보훈처에서 독립유공자로 서훈받지 못하는 한암당 이유립 선생의 서글픈 사연  tlstkdrn 19·01·05 39
1434  전국 3곳에 마련된 조정래 문학관 투어  tlstkdrn 19·01·05 36
1433  외국인이 보고 느낀 3.1항일독립만세운동  tlstkdrn 19·01·02 46
1432  송구영신 인사  tlstkdrn 18·12·31 56
1431   항일독립운동가 이회영 선생의 사모님인 이은숙 여사의 숭고한 삶  tlstkdrn 18·12·31 45
1430   뮤지션 최초 노벨문학상 수상한 밥 딜런 비하인드 스토리  tlstkdrn 18·12·29 43
1429   2018년 한국 문학계 결산  tlstkdrn 18·12·28 45
1428  국세청, 2018 국세통계연보 발간  tlstkdrn 18·12·28 45
1427  홀로 아리랑  tlstkdrn 18·12·27 55
1426  사람은 누구나 죽는다. 모든 것이 허무하다  tlstkdrn 18·12·27 54
1425   우암 송시열에 의해 사문난적으로 몰린 박세당의 학문세계  tlstkdrn 18·12·27 46
1424  김일성 이야기  tlstkdrn 18·12·22 50
1234567891045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