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밝달나무숲 자유게시판


2016년 1억 넘는 고액 연봉자 43만명
 tlstkdrn  | 2017·08·17 16:17 | 조회 : 155
2016년 1억 넘는 고액 연봉자 43만명

   지난해 연봉 1억원 이상을 받은 근로자는 43만 명으로 전년 대비 4만 명(10.3%)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근로자의 평균 임금은 3.3% 증가했으며 임금상승률은 소득수준이 낮을수록 더 높았다.
   한경제연구원은 16일 고용노동부 고용형태별 근로실태조사 자료를 토대로 근로자 1544만 명의  연봉을 분석한 결과, 근로자 평균 연봉이 2015년 3281만원에서 2016년 3387만원으로 107만 원(3.3%)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연봉은 기본급에 연장·야간·휴일 근로 수당과 연간 상여금 및 성과급 등 근로자들이 받는 급여를 모두 합친 것이다. 
   억대 연봉을 받는 근로자 수는 43만 명으로 전체 근로자의 2.8%를 차지했다. 8000만원 이상 1억원 미만 근로자 수도 41만 명에서 47만 명으로 6만 명(14.6%) 늘어 연봉 증가율이 가장 높은 집단으로 분석됐다. 이 밖에 6000만원 이상 8000만원 미만 근로자 수가 11만 명(11.5%) 증가했고, 4000만원 이상 6000만원 미만은 21만 명(10.3%), 2000만원 이상 4000만원 미만은 47만 명(8.5%) 늘었다. 반면 2000만원 미만 근로자 수는 535만 명에서 521만 명으로 14만 명(2.6%) 줄었다.   
   유환익 한경연 정책본부장은 “보호무역주의 확산과 내수 침체, 기업 구조조정 등 대내외 여건 악화에도 지난해 전체 근로자들의 연봉은 대체로 증가했다”며 “소득수준이 낮을수록 임금상승률이 높은 것도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연봉 순서대로 근로자를 10개 집단으로 나눠보면 소득이 가장 낮은 1분위의 평균 연봉 증가율이 5.3%로 가장 높았다.                 
                                                                                    <참고문헌>
   1. 좌동욱, “2016년 1억 넘는 고액 연봉자 43만명… 근로자 평균은 3387만원”, 한국경제신문, 2017.8.17일자. A14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743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863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744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1  알자고 15·02·06 807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939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370
공지  단군전의 연혁과 현황  관리자 13·07·27 3008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392
공지  단군성전과 단군문화 유적을 찾습니다. 2  관리자 06·08·24 4281
1244  인촌 김성수, 서훈 박탈!   tlstkdrn 18·07·21 2
1243   대선’만 좇다 새정치 잃은 안철수 이야기   tlstkdrn 18·07·21 2
1242   인촌 김성수 선생 친일논쟁   tlstkdrn 18·07·21 3
1241  장재의 철학사상   tlstkdrn 18·07·21 8
1240  미국 카네기홀에서 ‘황해도 굿’ 공연   tlstkdrn 18·07·20 8
1239   조선 양명학 체계를 세운 하곡 정제두 선생   tlstkdrn 18·07·20 10
1238   익산 쌍릉 무덤 주인은 무왕  tlstkdrn 18·07·19 12
1237   한국 독립에 목숨 바친 영국 언론인 베델 이야기  tlstkdrn 18·07·19 15
1236  부여문화 원형이 묻힌 무덤들 소개  tlstkdrn 18·07·17 16
1235  국회의사당 중앙홀에서 제70주년 제헌절 행사 개최  tlstkdrn 18·07·17 16
1234  한국 최초의 근대적 헌법인 홍범 14조  tlstkdrn 18·07·17 16
1233  신라시대 김춘추와 문희의 사랑 이야기  tlstkdrn 18·07·17 19
1232   '사상의 은사'라 불렸던 리영희 선생의 전환 시대의 논리  tlstkdrn 18·07·16 20
1231   한국의 대표적인 진보 정치학자 손호철의 학문세계  tlstkdrn 18·07·16 15
1230  과학의 대중화 넘어 대중의 과학화에 기여한 최재천 박사  tlstkdrn 18·07·16 15
1229   고당 조만식 선생 이야기  tlstkdrn 18·07·15 15
1228  중국과 한국의 역사와 문화  tlstkdrn 18·07·12 23
1227   대전 연극인들이 진입장벽과 생활고로 지역 연극계 떠난다.  tlstkdrn 18·07·11 30
1226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자국 제일주의 경제정책에 고전하는 한국경제 당국  tlstkdrn 18·07·11 27
1225  세계 1등 상품 한국 7개에 그쳐  tlstkdrn 18·07·11 29
1224  한국의 웰빙지수 23개국 중 꼴찌  tlstkdrn 18·07·11 29
1223  혁명가 김옥균을 암살한 지식인 홍종우 이야기  tlstkdrn 18·07·11 29
1222  충청지역 인구문제 심각  tlstkdrn 18·07·10 17
1221  8월 29일 경술국치 108주년에 맞춰 식민지역사박물관 개관 가능  tlstkdrn 18·07·10 22
1234567891038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