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밝달나무숲 자유게시판


윤동주와 윤일주 형제 동시 속으로
 tlstkdrn  | 2017·12·19 11:56 | 조회 : 170
윤동주와 윤일주 형제 동시 속으로

  “누나의 얼굴은/ 해바라기 얼굴./ 해가 금방 뜨자/ 일터에 간다.// 해바라기 얼굴은/ 누나의 얼굴./ 얼굴이 숙어 들어/ 입으로 온다.” (윤동주 ‘해바라기 얼굴’)
   시인 윤동주(1917∼1945)의 탄생 100주년을 기리며 윤동주와 그의 동생 윤일주(1927∼1985)가 쓴 동시를 묶은 ‘민들레 피리’가 출간됐다. 시집에는 윤동주가 1935년부터 3년여간 쓴 동시 34편과 동생 윤일주가 쓴 동시 31편이 실렸다.
   윤동주가 동시를 썼다는 사실은 많이 알려지지 않았지만, 아동문학계에서는 동심을 서정적으로 그려낸 작품들로 높이 평가한다. 가족의 가난하고 고된 삶까지도 끌어안는 윤동주의 낙천적인 동심과 아기자기한 운율이 두드러진다.
   “넣을 것 없어/ 걱정이던/ 호주머니는// 겨울만 되면/ 주먹 두 개 갑북갑북.”(윤동주 ‘호주머니’)
   동생 윤일주는 건축학자가 된 뒤에도 틈틈이 동시를 썼다. 작고한 뒤인 1987년 유고 동시집이 출간됐지만, 지금은 모두 절판됐다. 그는 가난한 이웃도 귀하게 여긴 윤동주의 정신을 이어가며 자신만의 시 세계를 펼쳤다.
   “햇빛 따스한 언니 무덤 옆에/ 민들레 한 그루 서 있습니다./ 한 줄기엔 노란 꽃/ 한 줄기엔 하얀 씨.// 꽃은 따 가슴에 꽂고/ 꽃씨는 입김으로 불어 봅니다./ 가벼이 가벼이/ 하늘로 사라지는 꽃씨.// 언니도 말없이 갔었지요.// 눈 감고 불어 보는 민들레 피리/ 언니 얼굴 환하게 떠오릅니다.// 날아간 꽃씨는/ 봄이면 넓은 들에/ 다시 피겠지.// 언니여, 그때엔 우리도 만나겠지요.” (윤일주 ‘민들레 피리’)
   우리의 옛말에서 ‘언니’는 동성의 손위 형제를 부르는 말로 쓰였다. 윤일주는 이 시에 형 윤동주를 향한 짙은 그리움을 담은 것이다. 시집에는 일러스트레이터 조안빈의 그림이 함께 실려 시의 정취를 더한다.
                                                                              <참고문헌>
  1. 권구성, “ ‘영원한 소년’ 윤동주·아우 일주 동시 속으로”, 세계일보, 2017.12.16일자. 17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866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003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858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1  알자고 15·02·06 925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072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491
공지  단군전의 연혁과 현황  관리자 13·07·27 3195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540
공지  단군성전과 단군문화 유적을 찾습니다. 2  관리자 06·08·24 4448
1416   해방기 대전문학 조명한 ‘해방기 대전문학’ 발간   tlstkdrn 18·12·14 6
1415  을사조약과 군함 양무호 도입  tlstkdrn 18·12·12 14
1414  정운찬 전 총리의 동반성장이론 : 초과이익공유제  tlstkdrn 18·12·10 13
1413  환단고기를 유사역사학이라고 비판하는 식민사학자  tlstkdrn 18·12·08 15
1412  신뢰회복이 시급한 우리 사회  tlstkdrn 18·12·08 11
1411   文재인 대통령,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밖에 없지 않소  tlstkdrn 18·12·08 11
1410   교보생명 창립자 대산(大山) 신용호 선생  tlstkdrn 18·12·06 12
1409  대전 다산학당 개설  tlstkdrn 18·12·05 15
1408  조선문화 알리기에 앞장선 프랑스 미션바라 이야기  tlstkdrn 18·12·04 16
1407   대전의 3대 하천과 5대 명산  tlstkdrn 18·12·04 14
1406  소쇄원에 담긴 선비의 꿈  tlstkdrn 18·12·02 16
1405   국학자 위당 정인보 선생 이야기  tlstkdrn 18·12·02 13
1404  세계 상위 1% 연구자, 한국인 50명  tlstkdrn 18·11·29 25
1403  駐朝 프랑스 초대 공사 드플랑시의 한국 문화재 수집 열정  tlstkdrn 18·11·28 30
1402   3·1운동의 숨은 주역 신한청년당 실체  tlstkdrn 18·11·28 24
1401  다산 앞선 실힉자 이덕리 이야기  tlstkdrn 18·11·28 21
1400  일본 과학교육을 바라보며  tlstkdrn 18·11·27 21
1399  여성 선각자 나혜석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18·11·27 19
1398  시 '귀천'으로 유명한 고 천상병 시인  tlstkdrn 18·11·26 22
1397  어머니 달을 띄워 보내주세요  tlstkdrn 18·11·25 21
1396   한국이 노벨과학상을 수상하려면  tlstkdrn 18·11·19 26
1395   MB 때 시작한 '노벨상 프로젝트', 연구비 대폭 깎이며 7년만에 위기  tlstkdrn 18·11·19 25
1394  문학평론가 고 김윤식의 학문세계  tlstkdrn 18·11·13 35
1393   대전 단군정맥 제4350주년 개천대제 엄숙히 봉행  tlstkdrn 18·11·11 53
1234567891044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