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밝달나무숲 자유게시판


故 이희호 여사 추모식...이낙연 국무총리 조사 전문
 tlstkdrn  | 2019·06·15 03:44 | 조회 : 36
故 이희호 여사 추모식...이낙연 국무총리 조사 전문
  
   우리는 시대의 위대한 인물을 잃었습니다. 우리는 현대사의 고난과 영광을 가장 강렬하게 상징하시는 이희호 여사님을 보내드려야 합니다.
   여사님은 의사의 딸로 태어나 최고의 교육을 받으셨습니다. 보통의 행복을 누리실 수도 있었습니다. 그러나 여사님은 평탄할 수 없는 선구자의 길을 선택하셨습니다. 시대를 앞서 여성운동에 뛰어드셨습니다.
   여사님은 아이 둘을 가진 홀아버지와 늦게 결혼하셨습니다. 남편은 결혼 열흘 만에 정보부에 끌려가셨습니다. 고난은 신혼을 덮치며 시작됐습니다.
   남편은 일본에서 납치돼 알 수 없는 바다에 수장될 뻔 하셨습니다. 군사재판에서 사형선고를 받으셨습니다. 그렇게 다섯 차례나 죽음의 위기를 겪으셨습니다. 가택연금과 해외 망명도 이어졌습니다. 장남도 잡혀가 모진 고문을 받았습니다. 여사님 스스로도 감시 속에 사셨습니다.
    그런 극한의 가시밭길을 여사님은 흔들림 없이 이겨내셨습니다. 감옥에 계시는 남편을 생각해 한겨울에도 방에 불을 넣지 않으셨습니다. 남편이 감옥에 계시거나 해외 망명중이실 때도, 편안을 권하지 않으셨습니다. 오히려 신념에 투철한 강력한 투쟁을 독려하셨습니다. 훗날 김대중 대통령께서 “아내에게 버림받을까봐 정치적 지조를 바꿀 수 없었다”고 고백하실 정도였습니다.
   여사님은 그렇게 강인하셨지만, 동시에 온유하셨습니다. 시위 현장에서 당신을 가로막는 경찰들의 가슴에 꽃을 달아주셨습니다. 함께 싸우다 감옥에 갇힌 대학생들에게 생활비를 쪼개 영치금을 넣어주셨습니다. 숙직하는 비서들의 이부자리를 챙기셨습니다. 누구에게도 화를 내지 않으셨고, 누구에 대해서도 나쁜 말을 하지 않으셨습니다.
   기나긴 고난의 끝에 영광이 찾아왔습니다. 드디어 남편은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셨습니다. 헌정사상 처음으로 평화적 정권교체를 이루셨습니다. 분단사상 처음으로 남북정상회담을 실현하셨습니다. 우리 국민 처음으로 노벨평화상을 받으셨습니다.
   어떤 외신은 "노벨평화상의 절반은 부인 몫"이라고 논평했습니다. 정권교체의 절반도 여사님의 몫이었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여사님은 평생의 꿈을 남편을 통해 이루어 가셨습니다. 여성부가 신설되고, 여성총리가 지명되는 등 여성의 지위향상과 권익증진이 시작됐습니다. 기초생활보장제가 도입되는 등 복지가 본격화했습니다.
   10년 전부터 여사님은 먼저 떠나신 대통령님의 유업을 의연하게 수행하셨습니다. 북한을 두 차례 더 방문하셨고, 영호남 상생 장학금을 만드셨습니다. 여사님은 “하늘나라에 가서 우리 국민을 위해, 민족의 평화통일을 위해 기도하겠다”는 유언을 남기셨습니다.
   우리는 여사님께서 꿈꾸셨던 국민의 행복과 평화통일을 향해 쉬지 않고 전진할 것입니다. 영호남 상생을 포함한 국민통합을 위해 꾸준히 나아갈 것입니다. 고난을 피하지 않고 정면으로 헤쳐오신 여사님의 생애를 두고두고 기억할 것입니다.
   여사님께서 고문도 투옥도 없고, 연금도 망명도 없으며, 납치도 사형선고도 없는 곳에서 대통령님과 함께 평안을 누리시기를 기원합니다. 여사님, 우리 곁에 계셔주셔서 감사합니다. 여사님이 계셨던 것은 축복이었습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005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163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989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1  알자고 15·02·06 1058
공지  서안 태백산, 한웅천왕의 개천 역사 흔적을 찾아서  알자고 15·02·06 1214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661
공지  단군전의 연혁과 현황  관리자 13·07·27 3434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2689
공지  단군성전과 단군문화 유적을 찾습니다. 2  관리자 06·08·24 4657
1643   헤이그 특사 이위종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19·07·20 5
1642   부여 출신 이광복 소설가 제7대 한국문인협회 이사장 취임 축하   tlstkdrn 19·07·20 5
1641  무당의 불만  tlstkdrn 19·07·12 12
1640  강원국의 글쓰기에 관한 글쓰기  tlstkdrn 19·07·12 11
1639   수원 나혜석 생가터  tlstkdrn 19·07·08 12
1638  낡은 고문서 속에서 찾아낸 조상들의 삶  tlstkdrn 19·07·08 10
1637   사유재산 적대시·논쟁 없는 학계, 한국사회 죽어가고 있다  tlstkdrn 19·07·08 10
1636  한국 성리학의 중심인 서원 9곳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tlstkdrn 19·07·08 7
1635  유교의 본질  tlstkdrn 19·07·08 8
1634  국가별 K문학 소비 천차만별  tlstkdrn 19·07·07 9
1633  천재의 공통점  tlstkdrn 19·07·06 10
1632  대한독립선언서, 기미년 3월 11일에 작성됐다  tlstkdrn 19·07·04 10
1631   서울 창덕궁 금호문 앞에서 홀로 日 사이토 총독 처단 시도한 송학선 의사  tlstkdrn 19·07·03 12
1630  역사에의 관용  tlstkdrn 19·07·01 16
1629   한국전쟁 발발 68주년 기념 국무총리 축사  tlstkdrn 19·07·01 14
1628   한국 정신문회의 타락 실태  tlstkdrn 19·07·01 12
1627  대전시의 단재 신채호 선생 기념사업 순항  tlstkdrn 19·06·29 18
1626   한국 근현대사 인식  tlstkdrn 19·06·29 21
1625   한국 엘리트의 뿌리  tlstkdrn 19·06·29 20
1624   ‘디카시’ 개척자 이상옥 한국디카시연구소 대표  tlstkdrn 19·06·28 20
1623   서울과 평양이 함께 추모하는 유일한 항일독립투사 양세봉 장군  tlstkdrn 19·06·27 18
1622  시장경제체제의 네가지 구분  tlstkdrn 19·06·24 19
1621  시대에 뒤처진 역사인식은 사회 갈등·분열 부추겨  tlstkdrn 19·06·24 21
1620  고전의 의미와 유래  tlstkdrn 19·06·24 19
1234567891051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