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신상구님의 밝달나무숲


윤봉길 의사의 '글방' 오치서숙 위치 찾아냈다
 tlstkdrn  | 2020·10·07 03:19 | 조회 : 11

윤봉길 의사의 '글방' 오치서숙 위치 찾아냈다

   예산군은 윤봉길의사가 12세였던 1919년에 덕산공립보통학교를 자퇴하고 1921년 14세에 성삼문의 후손인 유학자 매곡(梅谷) 성주록(成周錄)선생의 문하생으로 사서삼경, 한시, 한학을 공부했던 ‘오치서숙(烏峙書塾)’의 장소를 현지조사와 증언을 통해 고증했다고 5일 밝혔다.
   오치서숙의 위치는 본래 예산군 덕산면 둔1리 둔지미 1길에 자리해 있다고 알려져 왔으나, 윤봉길의사기념관은 윤 의사가 다닌 오치서숙이 둔2리 노곡 16길에 위치해 있다는 내용을 증언을 통해 고증해냈다.
   이번 고증의 증언을 한 맹화섭 선생은 1931년 태어났으며, 성주록 선생의 생존하는 마지막 제자로 윤 의사와 관련된 이야기를 자주 접할 수 있었다. 성주록 선생은 민족의 문제를 도외시한 채 순수 학문만 고집하지 않았고 홍주의병장 김복한의 사상을 높이 숭상해 윤 의사를 비롯한 제자들에게 영향을 끼쳤다고 전해진다.
   맹화섭 선생은 “오치서숙의 본래 자리는 가마고개 인근 맹교원 선생이 거주하던 집”이라고 증언했다. 이에 따라 윤봉길의사기념관이 해당 위치를 토대로 조사를 실시한 결과 둔2리 노곡 16길에 2016년까지 존재해오던 오치서숙의 모습을 위성사진 자료와 현지조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었다.
    아쉽게도 현재 건축물은 철거돼 윤 의사의 청년시절 추억이 담긴 오치서숙은 터만 남아 있는 실정이다.
    윤봉길의사기념관 관계자는 “윤 의사의 청년시절 의병과 독립운동사상을 심어준 오치서숙이 갖는 의미를 재조명할 필요가 있다”며 “아울러 조선후기 유학자 매곡 성주록 선생을 예산군의 윤봉길 의사 관련 인물로 재조명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윤봉길의사기념관은 공립박물관 등록 이후 꾸준한 현지조사와 증언을 확보하는 등 윤 의사 관련 자료수집, 전시, 연구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참고문헌>
   1. 유효상, "예산군, 윤봉길 의사의 글방인 '오치서숙’ 역사 고증", 뉴시스 1, 2020.10.6일자.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5989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3024
1918  충북의 명문 청주고 졸업생 맥박 속에 언제나 살아계신 이백하 선생님   tlstkdrn 20·12·01 2
1917  페미니즘의 역사적 의의와 과제   tlstkdrn 20·12·01 1
1916   지리산 빨치산의 역사적 의의   tlstkdrn 20·11·30 4
1915  인구 소멸 지역 되살릴 화두는 '로컬리즘'  tlstkdrn 20·11·29 5
1914   '내포의 사도' 이존창이 태어난 천주교 성지 예산 여사울  tlstkdrn 20·11·28 6
1913  플랫폼 경제 딜레마  tlstkdrn 20·11·25 5
1912   <특별기고> 눈물과 정한의 서정시인 박용래의 생애와 문학세계  tlstkdrn 20·11·22 7
1911  대표적인 조지스트 거시경제학자 메이슨 개프니 타계를 애도하며  tlstkdrn 20·11·20 8
1910   나는 소비한다 고로 존재한다  tlstkdrn 20·11·18 5
1909  경복궁의 비밀 근정전 품계석과 간의대  tlstkdrn 20·11·12 9
1908  옥천 이지당 국가 보물 승격 앞 둬  tlstkdrn 20·11·11 8
1907  파커 파머의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  tlstkdrn 20·11·11 9
1906   국가보안법의 단초가 된 '여순사건'의 비극  tlstkdrn 20·11·10 7
1905   제38회 대한민국 연극제에서 극단예촌의 '역사의 제단' 대통령상 수상  tlstkdrn 20·11·09 9
1904  상계동 김경희 은명내과 원장의 선행  tlstkdrn 20·11·08 9
1903   김상옥(金相沃) 시조시인의 생애와 업적  tlstkdrn 20·11·08 7
1902   빗장도시 서울의 미래  tlstkdrn 20·11·08 8
1901  묵재 이문건의 생애와 7가지 창의 작품 고찰  tlstkdrn 20·11·07 11
1900   사대주의로 사익 추구, 개혁 막아 망국길 걸어  tlstkdrn 20·11·06 11
1234567891092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