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신상구님의 밝달나무숲


<특별기고> 대한민국 상해임시정부 수립 제104주년을 기념하며
 신상구  | 2023·04·13 07:02 | 조회 : 121

                
                   <특별기고> 대한민국 상해임시정부 수립 제104주년을 기념하며


                   충청문화역사연구소장(국학박사, 시인, 문학평론가) 대산 신상구


  지난 4월 11일은 대한민국 상해 임시정부가 수립된 지 104주년이 되는 아주 뜻 깊은 날이었다.

  104년 전인 1919년 4월 10일 밤 10시 중국 상하이 프랑스 조계 한 양옥집에 국내외에서 활동 중인 한국 독립운동가 29명이 모였다. 이들은 다음날 아침까지 12시간에 걸친 치열한 회의 끝에 정부조직을 구성하고, 조소앙 선생이 기초한 첫 헌법 ‘대한민국 임시헌장’을 제정 선포하면서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수립되었다.

  3·1운동 정신으로 탄생한 대한민국 상해 임시정부는 조국 독립을 쟁취한 날까지 27년간상하이, 항저우, 전장, 창사, 광저우, 류저우, 치장, 충칭으로 옮겨 다니면서 항일독립운동을 계속했다. 그리고 흩어진 임시정부를 통합하고, 국호를 대한민국으로 정했다. 또한 세계 최초로 민주공화제의 틀을 정립했고, 나라의 주권이 국민에게 있음을 선포해 대한민국 건국의 토대를 마련했으며, 국민의 자유와 평등, 선거권을 천명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일은 3.1운동의 정신을 계승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법통과 역사적 의미를 기리고, 독립운동사를 통해 민족 공동체 의식을 확립해 통일의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만든 국가 기념일이다. 이날은 임시정부의 설립 주체인 임시의정원이 1919년 4월 10일 밤 10시부터 10개조로 이루어진 대한민국 임시헌장을 철야 심의한 후, 4월 11일 오전 국무총리를 수반으로 하는 헌법을 제정·발포하고 국호를 대한민국으로 정해 임시정부를 수립한 날이다.

  1920년부터 계속 4월 13일로 기념해 오다가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는 2019년부터는 4월 11일로 변경되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일은 1989년까지는 한국독립유공자협회에서 기념식을 주관했다. 그러다가 1989년 12월 30일에 국가 기념일로 지정됨에 따라 1990년 기념식부터는 대한민국 정부가 주관하는 행사가 되었다.

  대한민국 상해 임시정부 수립 104주년을 경축하기 위한 기념식은 4월 11일 오전 10시 서울 서대문독립공원 어울쉼터에서 한덕수 국무총리 주관으로 열렸다.

  '독립한 민주국의 자유민이라'를 주제로 한 이날 기념식에는 독립유공자 유족, 정부 주요 인사, 미래세대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장 객석 중앙으로부터 무대까지는 임시정부의 여정을 상징하는 '임정 길(로드)'이 설치됐다.

  여는 공연에서 임시정부 성립 축하문을 낭독하는 설정극이 펼쳐진 데 이어 임시정부 성립 주제곡 합창이 울려 퍼지며 태극기 8종이 임정 길을 따라 입장했다.

  첫 번째 기념공연에서는 3·1운동에서부터 시작된 임시정부 수립과 임시헌장 제정 과정을 담은 재연극이 공연됐고, 독립유공자 후손과 학생 대표가 임시헌장을 낭독했다.

  이어진 두 번째 기념공연에서는 임시정부 요인 5인의 어록과 임시정부의 여정, 현재 대한민국의 모습을 영상으로 선보이며, 선열의 희생으로 물려받은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희망과 자긍심을 담은 합창곡 '아임 어 코리안'(I'm a Korean)을 가수 흰(본명 박혜원)이 출연진과 함께 불렀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기념사에서 " 임시정부는 지금처럼 자유롭고 번영하는 대한민국의 굳건한 뿌리라고 할 수 있다"며 "대한민국은 세계질서의 변화와 글로벌 복합위기에 대응하면서, 모든 국민이 자유와 평화를 누리는 가운데 지속적인 국가발전을 이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한민국 상해 임시정부 수립 104주년 경축 기념식은 구 충남도청 대전근현대사전시관, 충북 청주시 청남대 대통령기념관, 경북 안동의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 강원도 춘천시의 항일애국선열 추모탑에서도 개최되었다.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하고 있는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은 임정수립입을 맞아 4월 11일부터 7월 9일까지 1층 특별전시실에서 ‘일상日常의 이상理想, 대한민국 임시정부 가족이야기’ 전시를 한다.

  이번 특별전시에서는 조국 독립의 염원이 일상의 이상이었던 임시정부 선열과 독립운동가들의 생활사를 알아볼 수 있는 유물 146점을 비롯해 중국과 파리, 하와이, 멕시코, 쿠바로 간 독립운동가들의 생활사를 접할 수 있다.

  전시물 중에는 순국 100년 만에 고국으로 유해가 봉환되는 황기환 지사의 편지, 윤봉길 의사가 상하이 홍커우공원 의거 당시 지녔던 안경집, 임시정부 외무차장을 지낸 현순의 회고록 ‘현순자사’ 필사본, 임시정부에서 사용한 ‘출근용 인장’ 등이 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9  알자고 10·04·07 6772
공지  왜 민족사관인가?  알자고 12·07·14 3899
2174  갠적으로 쩔었던 벗방순위  김동전 23·09·29 1
2173  홍범도 흉상 철거 국방부 문서, 어느 시대 문서인지 탄식  신상구 23·09·20 20
2172  이놈들아, 내가 동상을 세워달라 했었나, 내 뼈를 보내주게  신상구 23·09·02 58
2171   홍범도 행적의 쟁점과 논란  신상구 23·09·02 66
2170   경술국치일 113주년을 맞이하여  신상구 23·08·29 60
2169   광복회장, 국방부에 “당신들은 독립영웅이 귀찮나” 공개서한  신상구 23·08·29 57
2168  <특별기고> 옥봉 이숙원의 생애와 업적을 추모하고 관광자원화해야  신상구 23·08·26 55
2167  <특별기고> 8·15 광복 78주년의 역사적 의의와 경축행사  신상구 23·08·16 51
2166  제78주년 광복절 경축식, 이화여대서 열려  신상구 23·08·16 53
2165  운초 김부용과 김이양 대감 묘 찾기  신상구 23·08·07 54
2164  충남국학운동연합, 천안 봉서초 단군상 무단철거 규탄  신상구 23·08·06 69
2163   <특별기고> 제헌절 75주년을 경축하며  신상구 23·07·18 117
2162  단군(檀君)은 신화 아닌 대한민국 국조 (國祖)  신상구 23·07·13 127
2161  원칙과 신념을 굽히지 않고 행동으로 보여준 일본의 지식인 오에 겐자부로 타계  신상구 23·07·04 98
2160  국조 단군을 아시나요  신상구 23·06·30 120
2159   <특별기고> 대한민국 국조인 단군 왕검 탄강 제4392주년을 경축하며  신상구 23·06·30 101
2158  역사와 사회정의 실현에 헌신하신 강만길 선생  신상구 23·06·28 82
2157   ‘한국학’과 상고사 복원의 대부 고 최태영 선생  신상구 23·06·28 88
2156   <특별기고> 한국전쟁 73주년의 역사적 의의와 기념식 현황  신상구 23·06·26 114
12345678910104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