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신상구님의 밝달나무숲


日 검정 교과서 대다수 ‘독도=일본 땅’, 역사 왜곡 더 심해져
 tlstkdrn  | 2022·03·30 03:59 | 조회 : 62

                             日 검정 교과서 대다수 ‘독도=일본 땅’… 역사 왜곡 더 심해져
                                                                세계일보 원문
                                                          입력2022.03.29 23:00

日 사회 교과서 ‘독도는 일본 고유 영토’

기술 의무 없는 세계사탐구에도 주장 담아

5년 전보다 왜곡 심해져…위안부 부정 여전

우리정부 “즉각 시정” 촉구…총괄공사 초치


    내년에 일선 학교에서 사용되는 것을 목표로 일본 문부과학성에 검정을 신청한 일본 고교 교과서에 한국 영토인 독도가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로 표기돼 있다. 도쿄=연합뉴스

   일본 문부과학성의 검정을 통과한 고등학교 사회과목 교과서 대다수가 ‘독도=일본 땅’이라 기재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에 검정을 통과한 교과서는 내년부터 고교 2학년 이상이 사용할 새로운 교과서로 5년 전보다 역사 왜곡은 더욱 심해졌다는 평가다.

                                            ◆“日 교과서 내 독도 기술 악화”

    29일 시민단체 아시아평화와역사교육연대에 따르면 일본사탐구(7종)와 세계사탐구(7종), 지리총합(1종), 지리탐구(3종), 지도(1종), 공공(1종), 정치경제(6종)등 26종의 사회과목 교과서 가운데 21종(81%)에 독도 영유권 주장과 관련한 내용이 포함됐다.

    5년 전 검정을 통과한 기존 사회과목 교과서 24종 가운데 중 19종(79%)이 독도 영유권 주장을 담은 것과 비교하면 반영 비율이 높아진 셈이다. 일본 정부가 2014년에 개정한 학습지도요령 해설서를 통해 독도가 일본 고유의 영토라는 내용을 교과서에 넣도록 한 이후 독도 영유권 기술은 강화되고 있다.

    이날 검정을 통과한 사회과목 교과서에는 “독도가 일본(우리나라) 고유 영토”라던가 “한국이 독도를 불법(으로) 점거하고 있다”, “한국이 일방적으로 자국 영토라고 주장한다” 등 표현이 들어갔다.

    특히 독도 영유권 주장 기술 의무가 없는 세계사탐구 7종 중 2종에도 독도 관련 기술이 포함된 것이 확인됐다. 야마가와출판사의 세계사탐구는 “1905년 타국의 영유권 주장이 없는 것을 확인한 후 다케시마(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명칭)를 일본 영토로 편입했다”고 기술했다. 아시아평화와역사교육연대측은 “독도를 기술하지 않아도 되는 세계사탐구에도 자발적인 기술이 있는 것은 (일본 교과서 내) 독도 기술 악화를 상징한다”고 평가했다.

    내년에 일선 학교에서 사용되는 것을 목표로 일본 문부과학성에 검정을 신청한 일본 고교 교과서에 한국 영토인 독도가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로 표기돼 있다. 도쿄=연합뉴스

                                  ◆종군 위안부·강제노역 등 日 정부 방침 관철

    동북아역사재단은 이번 교과서 검정을 분석한 결과 “독도와 강제동원, 일본군 위안부 기술에서 작년 각의 결정 등을 근거로 일본 정부 견해를 적극적으로 반영하도록 했다는 점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서 군과 위안부의 관계를 직접 드러내거나 강제성을 직접 드러낸 기술에 대해 수정을 요구하고 조선인의 경우는 ‘강제연행’ 또는 ‘연행’이라는 표현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해 결과적으로 강제성을 약화시켰다”고 지적했다.

     지난해 일본 정부의 각의 결정에 따라 ‘종군 위안부’라는 표현은 애초 검정 신청본에 등장하지도 않았고 일부 교과서에서 쓴 ‘강제 연행’은 정부 방침과 맞지 않는다는 이유로 ‘동원’ 또는 ‘징용’으로 수정됐다. 또 한일 간 역사 문제가 한일청구권협정과 한일위안부합의로 해결됐다고 강조하면서 최근 한국에서 제기되는 소송과 관련해 일본 정부의 시각만을 부각하는 내용을 실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해 4월 ‘종군 위안부’라는 말이 일본군이 관여했다는 오해를 부를 우려가 있다는 이유로 단순하게 ‘위안부’라는 용어를 쓰는 것이 적절하다는 답변서를 각의에서 결정했다.

    2014년 개정된 일본 교과서 검정 기준에서는 “정부의 통일된 견해가 있는 경우 그것에 근거해 기술한다”는 규정이 있다. 이에 따라 교과서 업체와 집필진은 정부의 눈치를 보고 수정될 게 뻔한 ‘종군 위안부’라는 표현을 신청 단계부터 쓰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정부가 검정 교과서를 통해 표현과 내용을 집필진에게 지시하는 모양새다.

    29일 일본이 역사를 왜곡한 고등학교 교과서를 검정 통과시킨 것과 관련해 초치된 구마가이 나오키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가 정부서울청사 외교부 건물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 “日 왜곡 교과서 깊은 유감”

    우리 정부는 일본이 역사를 왜곡한 고등학교 교과서를 검정 통과시킨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하고 시정을 촉구했다. 정부는 이날 외교부 대변인 성명을 내고 “자국 중심의 역사관에 따라 과거의 역사적 사실을 왜곡하는 고등학교 교과서를 검정 통과시킨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하며 시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교육부도 성명에서 “대한민국 대통령이 지난 3·1절 기념사를 통해 ‘한·일 양국 협력은 미래세대를 위한 책무이며 일본은 역사를 직시하고 역사 앞에 겸허해야 한다’라고 제안한 지 한 달도 채 지나지 않아 역사 왜곡이 그대로 드러난 교과서를 검정 통과시킨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고 항의했다.

    이상렬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은 이날 오후 서울 외교부 청사로 구마가이 나오키(熊谷直樹)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초치해 항의했다.

                                                 조성민 기자 josungmin@segye.com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097  中도 원조 주장 못 펴는 '고려 인삼'의 원천 기술  신상구 22·07·10 43
2096  中, 70년 유지 조선족 한글 간판 단속  신상구 22·08·30 21
2095  駐朝 프랑스 초대 공사 드플랑시의 한국 문화재 수집 열정  tlstkdrn 18·11·28 460
2094  日 과학상 22명 수상의 비밀 파일  tlstkdrn 16·10·09 554
 日 검정 교과서 대다수 ‘독도=일본 땅’, 역사 왜곡 더 심해져  tlstkdrn 22·03·30 62
2092  尹석열 당선인 제62주년 4·9혁명 기념사 전문  tlstkdrn 22·04·19 54
2091  臨政 헌법이 세계 최초로 민주공화정 명기  tlstkdrn 19·04·10 434
2090  大고조선이냐 小고조선이냐 고대사 논쟁 다시 격렬해진다  tlstkdrn 16·06·28 692
2089  故 이희호 여사 추모식...이낙연 국무총리 조사 전문  tlstkdrn 19·06·15 415
2088  히틀러와 법  tlstkdrn 20·12·02 426
2087  히틀러 나치정권 프로파간다의 천재 괴벨의 주요 어록  tlstkdrn 22·05·02 46
2086  흥사단 이야기  tlstkdrn 16·02·26 839
2085  훈민정음은 범어, 파스카문자를 참고해 만들었냐?  tlstkdrn 16·10·12 646
2084  훈민정음 창제 주역 신미대사 평전 발간  tlstkdrn 18·10·23 504
2083  후천선경의 개념과 모습  tlstkdrn 18·08·03 522
2082  후금 침략 예견한 부여 출신 이경여의 日暮途遠  tlstkdrn 20·12·12 335
2081  황해도 구월산 삼성사 연혁  tlstkdrn 16·01·26 818
2080  환수할 문화재 17만점 넘는데 예산은 고작 50억뿐  tlstkdrn 19·02·02 483
2079  환단고기를 유사역사학이라고 비판하는 식민사학자  tlstkdrn 18·12·08 443
2078  화천대유 사건은 정치적 무능 보여줘  tlstkdrn 21·10·24 217
2077  화담 서경덕의 삶과 사상  tlstkdrn 18·04·24 498
12345678910100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