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북부여 단군전


북부여 제7대 고무서(高無胥)천왕
 알자고    | 2021·07·12 02:44 | 조회 : 111

북부여 제7대 고무서(高無胥)천왕 | 서기전59년~서기전58년    

가. 수도를 졸본으로 삼다.
서기전59년 임술년(壬戌年)에 고무서 천왕이 졸본천에서 즉위하고는 백악산에서 장로들과 함께 모여 역사에 따른 실례에 따라 널리 하늘에 제사할 것을 약속하니 모두가 크게 기뻐하였다.

고무서 천왕께서는 태어나면서부터 신(神)과 같은 덕이 있어 능히 주술로써 바람과 비를 불러 잘 구제하므로 민심을 크게 얻어 소해모수(小解慕漱)라고 불렸다. 한편, 대해모수(大解慕漱)는 북부여 시조 해모수를 가리킨다.

나. 한나라 도적들을 격파하다.
서기전59년 임술년에 한나라 도적들이 요좌(遼左)에서 소란을 피우므로 여러 차례 싸워 크게 이겼다. 
여기서 요좌(遼左)는 요수의 동쪽으로서 요동(遼東)을 가리키며, 요동과 요서의 기준이 되는 소요수(小遼水)와 난하를 기준으로 그 동쪽이 되며, 현도군과 낙랑군의 동쪽이 될 것이다. 진번 땅과 임둔 땅은 서기전82년에 북부여에 이미 귀속되었던 것이 된다.

다. 고주몽이 동부여에서 북부여 졸본으로 탈출하다.
서기전59년 고주몽이 21세 되던 해에 동부여에서 나라 사람들이 고주몽을 가리켜 나라에 이로움이 없는 인물이라 하며 죽이려 하므로, 남동쪽으로 도망하라는 어머니 유화부인의 명을 받들어, 덕으로 사귄 친구인 오이(烏伊), 마리(摩離), 협보(陜父)와 함께 길을 떠나 분릉수(엄리대수)에 이르렀는데, 건너려고 하였으나 다리가 없으므로 뒤쫓아 오는 군사들에게 몰릴까 두려워 하여 물에 고하기를, “나는 천제자(天帝子)요 하백(河伯)의 외손(外孫)인데 오늘 도주함에 추격하는 자들이 다가오고 있는데 어찌하란 말인가?”라고 하니, 이때 물고기와 자라 등이 떠올라 다리를 만들므로 주몽이 건너가자 물고기와 자라는 다시 흩어졌다. 

여기서 물고기와 자라 등은 하백의 다스림을 받고 있던 어민이나 어부들을 가리키는 것이 되며, 다리를 만들었다는 것은 배와 배를 서로 이어서 다리처럼 만들었다라는 것을 나타낸다.
이에 고주몽은 졸본으로 가다가 모둔곡(毛屯谷)에서 다시 재사(再思), 무골(武骨), 묵거(墨居)를 만나니 모두 7의인(義人)이 되어 무리들 앞에서 다물흥방(多勿興邦)을 맹세하며 하늘에 제를 지냈다. 이때 하늘에 고(告)한 제천문(祭天文)이 있다.

라. 고주몽 다물흥방(多勿興邦) 고천문(告天文)
한한상존(桓桓上尊)이시여!
구한(九桓)에 비추어 내리시사 밭을 일구고 황무지를 바꾸어 우리 땅에 우리 곡식으로, 오직 우리 진한(辰韓)이 융성하고 부강하게 하소서!
7인이 같은 덕(德)으로 큰 원을 회복하고자 맹서하고 도적들을 물리쳐, 우리 옛 강토를 완전하게 하고, 오래된 숙병(宿病)을 제거하고, 우리의 누적된 원한을 풀고, 기근과 병란을 일거에 없애고, 도를 따라 백성을 사랑하고, 삼한(三韓)이 함께 다스려져, 서에서 동으로, 북에서 남으로, 어려서는 반드시 전(佺)을 따르고 늙어서는 종(倧)이 있을 바이다!
노래와 춤으로 마땅히 취하고 배부르게 되오며, 구한(九桓)이 하나의 땅으로서 오래오래 계승되오리다!
이제 소자 과덕하여 근면에 힘씀에, 머리를 조아려 받드니, 신(神)께선 흠향을 마다하지 마시고, 소자들이 가는 정벌에 이롭게 하시고, 공을 빛나게 하소서. 우리나라를 도우시사 우리백성들이 오래 살게 하소서!
(桓桓上尊 照臨九桓 畇畇闢荒 我土我穀 惟我辰韓 旣殷且富 七人同德 誓復弘願 斥逐寇掠 完我旧疆 去彼宿病 解我積寃 飢饉兵亂 一幷掃盡 引道愛民 三韓同治 自西而東 自北而南 幼必從佺 老有所倧 以歌以舞 且醉且飽 九桓一土 齊登壽域 今朕寡德 甚勤而時 叩頭薦供 神嗜飮食 以利我征 俾光我功 佑我國家 壽我人民)

고주몽의 일행이 졸본(卒本)에 이르렀는데, 고무서 천왕은 아들이 없어 고주몽을 보고 사람이 범상치 않음을 느끼고 둘째 딸 소서노(召西弩)를 아내로 삼게 하였다.

마. 흰 노루(白獐)을 얻다.
서기전58년 계해년(癸亥年)에 고무서 천왕이 영고탑(寧古塔)을 순시하다가 흰 노루를 얻었다. 

바. 고무몽의 북부여 단군 즉위
서기전58년 계해년(癸亥年) 10월에 고무서 천왕께서 붕하시고, 고주몽이 유언에 따라 대통(大統)을 이었다. 이에 고주몽도 또한 단군(檀君)이 된다. 고주몽이 고구려를 건국한 후에는 시호가 동명성제(東明聖帝)로서, 일반 왕(王)을 거느리거나 봉하는 제(帝)가 된다. 
 


214f939251cbb51da9e396a1f2b9acb2_1597367051_7896.jpg

조 홍 근 40여년 족보·역사 연구 / [저서] 마고할미로부터 7만년/홍익인간 7만년 역사/천부경 인간완성-제1부 천부경과 음양오행 ·역원리 이해 등 / <고조선 문자> 검증역 · 허대동 저. 이민화 감수 / 공학사·법학사·언론학사·인문학사(중문학·영문학·국문학) / 해달별문화원 · 천부역사태학원 대표 / 민족회의 상임부대표 /  민족회의 역사광복군 총사령 / 기천검학 범사 / 참한역사신문협의회 감사 / 한뿌리사랑세계모임 자문위원 / 도선풍수지리신문 편집인 / 법무사 

__
한국기원 9218년 · 배달개천 5918년 · 단기4354년  
ichncokr@gmail.com 
ⓒ참한역사신문( www.ichn.co.kr ) 무단전재_재배포금지  
참한역사신문 본문글 바로가기 -> http://ichn.co.kr/chamhanin/78
운영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의 마음을 나타내는 창입니다.
함께 즐거움과 기쁨을 나눌 수 있는 댓글 부탁드려요....^^


  
10  북부여 단군8위
고열가 단군께서 고조선을 폐관하신 이후 단군조선의 정통성을 이어 세운 나라 북부여(北扶餘) ! 북부여에도 제1대 해모수(解慕漱)천왕, 제2대 모수리(慕漱離)천왕, 제3대 고해사(高奚斯)천왕, 제4대 고우루(高于婁)천왕, 제5대 해부...
 알자고
21·07·12
조회 : 114
9  북부여 단군8위
고열가 단군께서 고조선을 폐관하신 이후 단군조선의 정통성을 이어 세운 나라 북부여(北扶餘) ! 북부여에도 제1대 해모수(解慕漱)천왕, 제2대 모수리(慕漱離)천왕, 제3대 고해사(高奚斯)천왕, 제4대 고우루(高于婁)천왕, 제5대 해부루(解...
 알자고
21·07·12
조회 : 118
8  북부여 제8대 고주몽(高朱蒙)천왕
북부여 제8대 고주몽(高朱蒙)천왕 | 서기전57년~서기전37년      가. 졸본부여 단군 고주몽과 신라시조 거서간 박혁거세 서기전57년, 갑자년(甲子年)에 고주몽이 북부여의 졸본에서 고...
 알자고
21·07·12
조회 : 117
 북부여 제7대 고무서(高無胥)천왕
북부여 제7대 고무서(高無胥)천왕 | 서기전59년~서기전58년     가. 수도를 졸본으로 삼다. 서기전59년 임술년(壬戌年)에 고무서 천왕이 졸본천에서 즉위하고는 백악산에서 장로들과 함...
 알자고
21·07·12
조회 : 111
6  북부여 제6대 고두막(高豆莫)천왕
북부여 제6대 고두막(高豆莫)천왕 | 서기전86년~서기전60년     가. 동명왕 고두막한의 천왕 즉위와 동부여왕 해부루 서기전86년 을미년(乙未年)에 고두막 천왕이 즉위하였다. 북부여가 성...
 알자고
21·07·12
조회 : 124
5  북부여 제5대 해부루(解夫婁)천왕
북부여 제5대 해부루(解夫婁)천왕 | 서기전87년~서기전86년     가. 동명왕 고두막한의 위협으로 수도를 동쪽으로 옮기다. 서기전87년 갑오년(甲午年) 말에 해부루(解夫婁)가 천왕으로 즉위하...
 알자고
21·07·12
조회 : 129
4  북부여 제4대 고우루(高于婁)천왕
북부여 제4대 고우루(高于婁)천왕 | 서기전108년~서기전87년     가. 고진(高辰)을 고구려후(高句麗侯)로 삼다. 서기전120년 신유년(辛酉年)에 장수를 보내어 우거(右渠)를 토벌하였으나 이로움이 없었다....
 알자고
21·07·12
조회 : 119
3  북부여 제3대 고해사(高奚斯)천왕
북부여 제3대 고해사(高奚斯)천왕 | 서기전169년~서기전121년     가. 낙랑왕 최숭이 곡식 300섬을 해성(海城)에 바치다. 서기전169년 임신년(임신년) 정월에 낙랑왕(樂浪王) 최숭(崔崇)이 곡식 300섬을 해...
 알자고
21·07·12
조회 : 101
2  북부여 제2대 모수리(慕漱離)천왕
북부여 제2대 모수리(慕漱離)천왕 | 서기전194년~서기전170년   가. 번조선의 멸망  서기전194년 정미년(丁未年)에 번조선왕 기준(箕準)은 수유(須臾)에 있으면서 항상 많은 복을 심어 백성들이 매우 풍부하였다. 뒤에 ...
 알자고
21·07·12
조회 : 101
1  북부여 제1대 해모수(解慕漱)천왕
북부여 제1대 해모수(解慕漱) 천왕 | 서기전239년~서기전195년   가. 고구려(高句麗) 출신의 종실 해모수가 군사를 일으키다 - 북부여(北扶餘)의 시작  서기전239년 임술년(壬戌年) 4월 8일에 23세이던 종실(宗室) 대해모수(大解慕漱)...
 알자고
21·07·12
조회 : 43
1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