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정신세계 나눔터


가치와 문화의 차이를 극복하는 놀라운 힘-세계를 하나되게 하는 아리랑!!
 운영자1  | 2006·11·06 16:35 | 조회 : 2,329
〈아리랑 고개를 넘어간다.〉

여기서의 고개는 깨달음의 언덕을 넘어간다는 말이며, ‘아’를 알 때 “그 사람은 비로소 삶의 의미를 알게 되고 이 세상에 온 목적을 이루게 된다.”는 그의 아리랑에 대한 재해석의 백미는 다음에서 나타난다.

〈나를 버리고 가시는 님은 〉

‘나’ 즉 ‘참나’를 버리고 거짓 나를 위한 욕망의 삶을 살아가는 사람은

〈십리도 못가서 발병난다.〉

여기서의 ‘십리’는 거리를 나타내는 의미가 아닌 다른 깊은 뜻이 숨겨져 있다. ‘십’이라는 의미는 완성, 통합, 깨달음을 상징한다.

특히 이 민족에게 ‘십’은 숫자의 의미도 있지만 sex의 의미도 있는 것이다. 남과 여가 만나서 하나가 되는 것, 그래서 ‘십’은 음과 양이 만나서 비로소 완벽한 하나가 되는 것을 말하는데, 그는 그것을 넘어서 ‘참나’와 ‘거짓 나’가 하나로 합쳐진다는 것으로 표현했다.

‘발병’은 깨달음을 이루지도 못하고 장애가 생긴다는 뜻이며, ‘참나’를 깨닫지 못하고 세상을 살게 되니 결국에는 인간완성을 이루지 못하고 도태가 되고, 아무리 성공해서 높은 자리에 올라도 그 사람의 중심에 있는 영혼이 만족하지 못하기 때문에, 그의 영혼이 병들고 아프다는 뜻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그러면서 그는 “아리랑의 이런 의미를 알고 부르면 느낌이 아주 달라진다.”며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지구는 수많은 갈등과 미움, 전쟁 속에 있다. 지금도 세계의 곳곳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죽어 가고 있는데, 먹을 것을 놓고 생존을 위해 싸우는 것이 아니라 단지 서로의 생각의 차이, 정보의 차이 때문에 싸우고 있다”며 안타까움을 토로한다.

또한 “가치관과 문화의 차이는 토론으로 해결되지 않으며, 힘을 가진 자가 이길 뿐이라며 가치와 문화의 차이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길은 ‘아’를 아는 길 뿐”이라고 힘주어 말한다.  

바로 “‘아’를 잊어 버렸기 때문에 서로 싸우고 미워한다.” 집단과 집단이 싸우고 나라와 나라가, 종교와 종교가 싸우는 것이다. 따라서 우리는 우리의 정신과 육체의 건강을 위해서라도  ‘아’를 찾아야 하며, 그것이 “곧 마음의 평화를 찾는 길이고, 모두의 ‘아’가 살아날 때 우리는 자유롭게 서로 사랑을 나눌 수 있을 것”이 라고 했다.

그렇다. 필자도 선생의 생각대로 가치와 문화의 차이를 극복하는 유일한 대안으로, 숨어 있는 각 개인의 ‘참나’를 찾는 일이 시급하다고 믿으며, 더불어 우리의 아리랑이 널리 널리 세계로 퍼져 나가야 된다고 생각한다.

그것이 바로 한민족이 물질문명의 시대를 지나 곧 오게 될 정신문명의 시대를 이끄는 진정한 힘이며, 그 중심에 아리랑이 있는 것이다.

*‘아리랑’에 대한 선생의 생각을 정리하여 옮기는 과정에서 선생의 생각이 왜곡되지는 않았는지 걱정이 앞섭니다.

*다음은 ‘아리랑’이 세계적인 권위를 자랑하는 ‘브리테니커 백과사전에는 “어떻게 수록 되었을까?” 함께 살펴보겠습니다.    


출처 : http://blog.naver.com/ah33/100026136890
맑고밝음
아리랑의 참뜻을 더 많은 백성들이 알고 깨닫기를 기도하며...

13·02·25 00:45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필독) 회원가입 후 방명록에 등업신청 바랍니다. 18  알자고 10·04·07 4025
100  인간에게 주어진 3가지 근본 2  성미경 07·09·06 2909
99  중화사관의 덫에 걸린 한민족의 여인들  성미경 07·11·09 2765
98  무원종사와 애국가 1  성미경 07·08·29 2668
97  나이  성미경 07·06·11 2578
96  치우천황께서 말씀하시기를.... 1  성미경 07·06·29 2556
95  뜻깊고 풍성한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관리자 07·09·21 2535
94  자연수 4에 담겨진 하나님의 메시지  성미경 07·08·29 2534
93  3월 1일과 하나님 1  성미경 07·07·13 2517
92  경이로운 인디언의 격언들 1  성미경 07·01·02 2513
91  "도" 을 굳이 나누자면 도맥, 법맥, 일맥, 한맥으로 나눌 수 있다고 봅니다. 1  관리자 09·08·11 2426
90  홍익인간 이화세계(弘益人間 理化世界) 이야기 1  운영자1 06·10·20 2398
89  불교의 우주관  성미경 06·11·01 2384
88  민족을 하나되게 하는 놀라운 힘-아리랑 그 진정한 의미를 찾아서  운영자1 06·11·06 2381
 가치와 문화의 차이를 극복하는 놀라운 힘-세계를 하나되게 하는 아리랑!! 1  운영자1 06·11·06 2329
86  환인이라고 쓰기도 하고 한인이라고 쓰기도 하는 것 같은데 어느 것이 맞습니까?  성미경 09·11·13 2285
85  한얼과 한울과 한알이 어떻게 다른 것입니까?에 대한 질문에 대하여..  성미경 09·11·10 2203
84  숫자에 담겨진 하늘의 이치  성미경 09·08·13 2199
123456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