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사관 홈페이지:::aljago.com
.

.
홍익가정


단군왕검과 비서갑왕모의 홍익가정
 알자고    | 2020·12·05 22:01 | 조회 : 89

우리 역사에서 주목할 대목이라면 많은 경우가 있겠지만 그 중 한 부분을 꼽으라고 한다면 단군왕검께서 비서갑왕모와 가정을 이루어 나라를 보다 견고하게 다져나간 부분이라 하겠습니다.
이러한 부분을 고대 사서에서는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습니다.
규원사화揆園史話 단군기檀君紀에
檀君旣建都於壬儉城, 乃築城郭, 建宮室, 置主命 主穀 主兵 主刑 主病 主善惡及主忽諸官, 以其子夫婁爲虎加, 諸加者也. 神誌氏卽古神誌氏之後,下皆倣此爲馬加, 曰主命 高矢氏爲牛加, 曰主穀 蚩尤氏爲熊加, 曰主兵 二子夫蘇爲鷹加, 曰主刑 三子夫虞爲鷺加, 曰主病 [周](朱)因氏爲鶴加, 是主善惡 余守己爲狗加, 是分管諸州也. 稱爲檀君八加, 乃殺白牛, 以祭天于太白之麓.
단군이 임금성에 도읍을 세워 성곽을 축조하고 궁실을 지으며 생명과 곡식과 병사와 형벌과 질병과 선악과 및 지방의 일 등을 주관하는 여러 관직을 설치하였다. 아들 부루(夫婁)는 호가(虎加)로 삼아 모든 가(加)들을 통괄하게 하였으며, 신지씨(즉 옛날 신지씨의 후손이다. 다음의 모든 것도 이와 같다)는 마가(馬加)로 삼아 생명을 주관하게 하고, 고시씨는 우가(牛加)로 삼아 곡식을 주관하게 하고, 치우씨는 웅가(熊加)로 삼아 병사를 주관하게 하고, 둘째아들 부소(夫蘇)는 응가(鷹加)로 삼아 형벌을 주관하게 하고, 세째 아들 부우(夫虞)는 노가(鷺加)로 삼아 질병을 주관하게 하고, 주인씨는 학가(鶴加)로 삼아 선악을 주관하게 하고, 여수기(余守己)는 구가(狗加)로 삼아 모든 고을을 나누어 관리하게 하였다. 이를 일컬어 ‘단군팔가(檀君八加)’라 하고는 흰소를 잡아 태백산 기슭에서 하늘에 제사를 지냈다.
단기고사檀奇古史에
125년 7월 5일에 셋째 아들 부우(扶虞)를 강화(江華)에 보내 전등산(傳燈山)에 삼랑성(三郞城)을 쌓게 하시며, 제천단(祭天壇)을 마니산(摩尼山)에 쌓고 하느님께 제사하시니, 동방 민족이 하느님께 제사하는 풍속은 시조 단제(檀帝)때부터 시작되었다. 150년에 임금께서 세상을 뜨시니 왕위에 계신 지 57년이며 제위(帝位)는 93년이다. 백성들이 부모상을 당한 것처럼 사해(四海)가 다 음악을 그치고, 집집마다 시조 단제의 신위(神位)를 세우고, 아침저녁으로 경배하였다. 
태자 부루(扶婁)가 왕위에 오르니 제 2세 단제시다. 부루단군 재위 첫해 9월에 가운데 아우 부여(扶餘)를 망구왕(茫球王=遼西)으로 삼고, 셋째아우 부우(扶宇)를 동해와(東海王=東海邊)으로 삼으니 삼한(三韓)은 동해왕의 후세이다.
또한 강화 마리산과 삼랑성에 대한 기록은 단군세기에
"무오 51년(B.C.2283), 임금께서 운사(雲師)인 배달신(倍達臣)에게 명하여 혈구(穴口)에 삼랑성(三郞城)을 짓고 제천(祭天)의 단(檀)을 마리산(摩璃山)에 쌓게 하였으니 지금의 참성단(塹城壇)이 바로 그것이다."로 기록되어 있다.
배달전서에는
재위 오십일년 왕검천황께서 셋째 태자 부우를 강화에 보내어 삼랑성을 혈구에 쌓고 제천단을 마리산 꼭대기에 쌓아 하느님께 제 지내도록 명하시었다.이후로부터 각 곳에서 천제단을 쌓았는데 천일 지이를 뜻하여 두 개의 돌을 세우고 그 위에 한 개의 큰 돌을 얹어서 천단을 만들었다. 재위 육십칠년에 왕감천황께서 황태자 부루를 도산에 보내어 우사공을 만나 오행치수육법을 전하고 나라의 경계를 정하여 유영의 두 주를 조선에 붙게 하고 회대에 제후를 봉하여 다스리도록 하고 우순으로 하여금 감찰하도록 하시었다.

그림은 단군왕검과 비서갑 왕모 그리고 네분의 아드님이신 부루, 부소, 부여, 부우와 사료에는 없지만 전해내려오는 설화를 바탕으로 엄지공주까지 표현하였습니다.
가정은 불완전한 우리를 완전하게 하는 인간 삶의 필수 요건이라 하겠습니다.
우리 옛 말에 결혼을 하고 가정을 이뤄야 비소서 어른이 된다는 말이 있습니다.  가정이 붕괴되고 있는 오늘날 우리들이 가슴에 세겨야 할 옛 가르침이라 여겨집니다. 여기서 "어른"이라는 개념은 한 사람의 인간으로 근본적 세상이치를 통하여 생명의 탄생과 책임있는 삶을 주도해 나가는 주체를 말하는 것이겠지요. 이 과정을 충실히 잘 이행한 사람이 홍익인간이고 그 가정은 하나의 이화세상이라 하겠습니다. 
그림에서 처럼 한웅천왕에게서 이어받은 어른으로서의 도리를 충분히 이행함으로서 단군왕검께서 이룬 가정은 한사상으로 어우러진 민족을 이뤘습니다...^^
  
 단군왕검과 비서갑왕모의 홍익가정
우리 역사에서 주목할 대목이라면 많은 경우가 있겠지만 그 중 한 부분을 꼽으라고 한다면 단군왕검께서 비서갑왕모와 가...
 알자고
20·12·05
조회 : 89
14  단군왕검과 비서갑왕모의 홍익가정
우리 역사에서 주목할 대목이라면 많은 경우가 있겠지만 그 중 한 부분을 꼽으라고 한다면 단군왕검께서 비서갑왕모와 가...
 알자고
20·12·05
조회 : 94
13  한웅천왕과 웅녀왕모 그리고 아기 단군왕검
단군왕검의 탄생을 행촌杏村 이암의 단군세기檀君世紀에 "古記云王儉父檀雄母熊氏王女辛卯五月二日寅時生于檀樹下有神人...
 알자고
20·11·12
조회 : 98
12  홍익가정
단군왕검께서 비서갑 황모와 부루태자 부부,  부소, 부여, 부우 4형제와 함께 소도를 찾았습니다.
 알자고
17·02·06
조회 : 1270
11  홍익가정
세계 최저 출산율 대한민국의 이 우려스러운 상황을 조금이라도 직시하고 개선해 나갈 수 있는 방법을 찾았으면 하는 마...
 알자고
17·02·06
조회 : 1149
10  나반과 아만
아버지와 어머니의 의미가 담긴 이름...나반과 아만...!!! 칠월칠석 견우와 직녀로도 일컬어지는 나반과 아만...!!! ...
 알자고
17·02·06
조회 : 1214
9  홍익가정
배달나라 1대 거발한 환웅천왕과 웅녀 그리고 그 뒤를 이을 자손...^^ 우리 인간이 태어나면서 해야 하는 일은 바로...
 알자고
17·02·06
조회 : 1375
8  홍익가정_나반과 아만
가정은 홍익을 위한 최소 단위의 집단입니다. 유인씨 나반과 아만 역시 아버지와 어머니로서 가정을 이루어 자손을 낳...
 알자고
16·01·21
조회 : 1002
7  홍익가정
"여기에 있는 아이가 바로 나야...ㅎ" "그럼 여자인 나는..." "나도 좀 그려넣어 주세요." 홍익가정 그림을 ...
 성미경
15·03·03
조회 : 836
6  웅녀와 아기 단군
웅녀 한어머니께서 아기 단군님을 보고 계시네요. 그 따스한 웅녀 한어머니의 눈빛.... 느껴지세요. 모두 받고...
 성미경
10·01·26
조회 : 2616
5  부루단군과 황모 그리고 백두산
옛조선, 조선의 2대단군님이신 부루단군님과 황모님께서 백두산에 자리하셨습니다. 백두산의 절경이 두분의 다정함과 ...
 관리자
06·12·24
조회 : 3217
4  단군왕검과 비서갑황모 그리고 백두산
2번째 홍익가정을 이룬 옛조선 1대 제왕 단군 왕검님과 주신국의 여러 제후국 중의 하나인   비서갑의 우두머...
 관리자
06·12·24
조회 : 2419
3  환웅과 웅녀 그리고 백두산
홍익가정을 이룬 배달국 18대 제왕 거불단 환웅님과 배달국의 황후, 웅녀께서   민족의 영산 백두산에 자리하셨습...
 관리자
06·12·24
조회 : 3579
2  단군일가(홍익가정) "천제단 앞에서"
그림 제목은 홍익가정입니다. 세계 최초의 홍익가정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겠지요. 한가정이 하늘에 천제를 올리고 풍만...
 관리자
06·12·24
조회 : 1579
1  단군일가(홍익가정) "삼족오 앞에서"
그림 제목은 홍익가정입니다. 세계 최초의 홍익가정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겠지요. 한가정이 하늘에 천제를 올리고 풍만한 ...
 관리자
06·12·24
조회 : 1428
1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