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궁씨는 마고어머니 앞에 사죄하고 '오미의 변'에 대한 책임을 스스로 지고
'복본復本, 즉 마고성과 같은 이상적인 공동체를 다시 세울 것'을 서약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