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숨겨진 위대한 우리역사 - 우리말 속에는 깨달음이 있다.



아버지와 어머니

.


아버지는 '알받이'라고 하고 어머니는 '얼 주머니'라 합니다. 우리말에서 '알'은 어떤 존재가 생기기에 앞서 이미 존재하는 최초의 씨앗이고 '얼'은 어떤 존재가 없어져도 남게 되는 그 무엇으로 '넋'또는 '혼'이라 할 수 있습니다.
만주 말에서도 컁펑는 한자로 양(陽)이고 '어'는 음(陰)이 됩니다. 즉 알은 둥근 모양의 씨알을 말하고 얼은 불변하는 정신적 존재를 말합니다.
우리말을 풀어 보면 알지 못했던 많은 뜻을 알 수 있습니다.

할아버지 : 한(桓;클한) + 알 + 받이
할 머 니 : 한(桓;클한) +얼 + 주머니
아주머니 : 아기 주머니가 있는 사람
아 내 : 집 안의 해(태양)
애기(愛己) : 사랑스런 나의 몸
사 나 이 : 산 아이 (山 + 人) = 仙 = 산에서 선 공부하는 사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