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숨겨진 위대한 우리역사 - 우리말 속에는 깨달음이 있다.





.


한국 사람들이 제일 많이 쓰는 말이 무엇일까요? 아마 한이 아닌가 합니다. 한식, 한복, 한약, 한글, 한옥, 한강, 한겨레, 한식구 등등 중요한 모든 단어에 한이 들어가 있습니다.
한은 약 34내지 37가지의 뜻이 있다 합니다. 하나, 환하다, 크다, 가운데, 우두머리, 전체, 일부분 등의 의미를 포함하고 있는데, '한없이 크다, 한없이 작다'라는 말에서 처럼 극소에서부터, 극대까지를 아우르는 말로 전체 속의 개체, 개체 속의 전체라는 철학적인 의미를 갖고 있는 것입니다.
한은 모든 생명의 근원 자리로 시작도 끝도 없는, 시공을 초월한 도(道) 자리이며, 무의 자리인 것입니다. 한을 통해서 모든 만물이 나왔고 다시 한으로 돌아갈 뿐입니다. 물론 한은 나라마다 문화와 종교에 따라 그 표현이 달랐을 것입니다.
한을 마음이라고도 할 수 있고, 부처라고도 할 수 있고, 진리라고도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우리가 알고 있는 하느님, 또는 하나님은 모두 이 한에서 나온 말입니다.
우리는 원래 한의 나라, 즉 하늘 나라인 한국이며 한에서 나온 민족인 한민족입니다.
그런데, 그동안 우리는 한이라는 뿌리를 잃고 살아 왔습니다. 그래서 이 민족과 인류는 인간성 부재로 인류의 생존 자체가 불안한 지경에까지 이르렀습니다. 이제 다시 한으로 돌아가 이 문제를 풀어야 할 시점이 되었습니다.
한의 성격은 조화와 화합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한의 이치 속에서 자유를 찾음으로써, 새로운 대안을 찾을 수 있으리라 희망해 봅니다.





.